겨울나무의 기도

바람예수글 조회 수 205 추천 수 0 2017.12.06 12:21:33



  겨울나무의 기도 / 정연복

 

버릴 것 하나도 남김없이

다 떨쳐버리고서

 

빈가지의 맨몸으로 긴긴

겨울 찬바람 앞에 섰습니다.

 

내 몸을 휘감아 도는 바람

살을 에듯 매섭지만

 

참을 수 있는 데까지

끈기 있게 참아내게 하소서.

 

겉보기엔 얼어 죽은 것 같은

나의 가느다란 몸일지라도

 

안으로 안으로는 연둣빛

새봄을 만들어가게 하소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741 바람예수글 꽃과 사람 바람예수 2017-12-06 213
12740 바람예수글 동장군에게 바람예수 2017-12-06 191
» 바람예수글 겨울나무의 기도 바람예수 2017-12-06 205
12738 바람예수글 <겨울 장미 시 모음> 정연복의 ‘겨울 장미’외 바람예수 2017-12-05 201
12737 바람예수글 겨울 장미 바람예수 2017-12-05 207
12736 바람예수글 사랑의 기도 바람예수 2017-12-05 183
12735 바람예수글 하늘 바람예수 2017-12-05 191
12734 바람예수글 <한순간 시 모음> 정연복의 ‘한순간’ 외 바람예수 2017-12-04 208
12733 바람예수글 <바퀴 시 모음> 정연복의 ‘바퀴’ 외 바람예수 2017-12-04 211
12732 바람예수글 <겨울 기도 모음> 정연복의 ‘한겨울의 기도’ 외 바람예수 2017-12-04 202
12731 바람예수글 <겨울밤 시 모음> 정연복의 ‘겨울밤’ 외 바람예수 2017-12-04 214
12730 바람예수글 겨울밤의 기도 바람예수 2017-12-04 223
12729 바람예수글 겨울밤 바람예수 2017-12-04 222
12728 바람예수글 차이 바람예수 2017-12-04 208
12727 바람예수글 삼한사온 바람예수 2017-12-03 207
12726 바람예수글 온도 바람예수 2017-12-03 197
12725 바람예수글 겨울 장미의 노래 바람예수 2017-12-03 200
12724 바람예수글 바람예수 2017-12-03 220
12723 바람예수글 풍경 바람예수 2017-12-02 184
12722 바람예수글 김밥 바람예수 2017-12-02 2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