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나무

바람예수글 조회 수 171 추천 수 0 2018.01.09 15:29:53


 겨울나무 / 정연복

 

올 게 왔네

오늘은 정말 춥지?

 

실은 나도 추워 죽겠어

더욱이 난 알몸뚱이잖아.

 

어금니에 힘을 딱 주고

어깨도 쫙 펴보렴

 

그러면 좀

괜찮아질 거야.

 

겨울이 오면 봄이 멀지 않다는

옛 시인의 말을 난 믿어

 

새봄을 만드는 일에 너도

나랑 같이 힘을 합하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바람예수글 겨울나무 바람예수 2018-01-09 171
12910 바람예수글 꽃 힘 바람예수 2018-01-08 170
12909 바람예수글 꽃과 사람 바람예수 2018-01-08 191
12908 바람예수글 꽃 피어 꽃 지고 바람예수 2018-01-08 191
12907 바람예수글 인생길 바람예수 2018-01-07 199
12906 바람예수글 겨울나무 바람예수 2018-01-07 170
12905 바람예수글 눈빛 바람예수 2018-01-07 191
12904 바람예수글 사랑과 행복 바람예수 2018-01-06 222
12903 바람예수글 사랑의 시작 바람예수 2018-01-06 205
12902 바람예수글 아침 태양 바람예수 2018-01-05 217
12901 바람예수글 <거품 시 모음> 정연복의 ‘거품’ 외 바람예수 2018-01-05 227
12900 바람예수글 거품 바람예수 2018-01-05 237
12899 바람예수글 무술년 개띠 해의 기도 바람예수 2018-01-05 261
12898 바람예수글 <길 시 모음> 정연복의 ‘길’ 외 바람예수 2018-01-03 239
12897 바람예수글 길 노래 바람예수 2018-01-03 241
12896 바람예수글 바람예수 2018-01-03 273
12895 바람예수글 <새해에 드리는 기도 모음> 정연복의 ‘새해의 기도’ 외 바람예수 2018-01-03 259
12894 바람예수글 눈사람에게 바람예수 2018-01-02 244
12893 바람예수글 엄마랑 아빠랑 – 추모시 바람예수 2018-01-02 229
12892 바람예수글 바다 아빠 - 추모시 바람예수 2018-01-02 2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