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에서

바람예수글 조회 수 67 추천 수 0 2018.07.12 13:40:26


 바다에서 / 정연복 

 

파란 하늘 아래

갈매기 떼가 날고

 

파도가 힘차게 일렁이는

여름 바다에서

 

젊음의 패기와 열정

삶의 즐거움과 행복을 느낀다.

 

쥐 죽은 듯 고요한

겨울 바다

 

백설에 덮인

백사장을 홀로 걸으며

 

한바탕의 꿈같이 흘러간

지난 세월 뒤돌아본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593 바람예수글 옹달샘 바람예수 2018-07-13 63
14592 바람예수글 마늘을 까면서 바람예수 2018-07-13 54
14591 바람예수글 라일락 아내 바람예수 2018-07-13 94
14590 바람예수글 사랑의 햇빛 바람예수 2018-07-13 82
14589 바람예수글 사랑의 풍경 바람예수 2018-07-13 68
14588 바람예수글 삶의 흐름 바람예수 2018-07-13 72
14587 바람예수글 장미의 기도 바람예수 2018-07-13 50
14586 바람예수글 양귀비꽃의 기도 바람예수 2018-07-13 54
14585 바람예수글 <날씨와 인생 시 모음> 정연복의 ‘날씨의 노래’ 외 바람예수 2018-07-13 70
14584 바람예수글 나의 삶을 노래함 바람예수 2018-07-13 62
14583 바람예수글 꽃같이 살리라 바람예수 2018-07-13 59
14582 바람예수글 희망의 끈 바람예수 2018-07-13 68
14581 바람예수글 <희망의 노래 모음> 정연복의 ‘희망 노래’ 외 바람예수 2018-07-13 82
14580 바람예수글 나의 행복론 바람예수 2018-07-12 66
14579 바람예수글 하루 한 송이 꽃 바람예수 2018-07-12 65
14578 바람예수글 불꽃 사랑 바람예수 2018-07-12 81
» 바람예수글 바다에서 바람예수 2018-07-12 67
14576 바람예수글 깊이에 대한 묵상 바람예수 2018-07-10 96
14575 바람예수글 풍경 하나 바람예수 2018-07-10 96
14574 바람예수글 충고 바람예수 2018-07-10 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