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와 인생 시 모음> 정연복의 날씨의 노래

 

+ 날씨의 노래

 

햇살 밝은 날은

가슴속까지 밝아서 좋다

 

흐리고 비 오는 날은

마음이 가라앉아서 좋다.

 

빨주노초파남보

일곱 빛깔 무지개처럼

 

다채로운 날씨로

세상 풍경은 아름다운 것.

 

맑음과 흐림

기쁨과 슬픔으로 아롱지는

 

인생살이의 날씨 또한

그러하리라.

 

 

+ 날씨와 인생

 

날씨가 화창한 날의

햇살도 좋지만

 

궂었던 날씨가

맑게 개는 날의 햇살은

 

한층 더 밝고

따스한 느낌으로 다가온다.

 

인생살이도 비슷하다는 걸

이제 좀 알겠다

 

삶이 순탄한 날들의

기쁨과 행복도 크지만

 

고통과 시련 너머 찾아오는

기쁨과 행복은 더욱 크다

 

 

+ 날씨

 

하늘이 맑은 날은

세상이 밝아 보여서 좋다

 

잔뜩 흐리거나 안개 낀 날은

삶의 고독을 즐기기에 좋다.

 

눈 내리는 날은

온 세상과 마음이 깨끗해져서 좋다

 

비 오는 날은

그리움에 폭 젖어들기에 좋다.

 

하루하루 인생살이도

마찬가지다

 

삶의 날씨가 어떠하든지

모든 날이 나름대로 다 좋은 거다.

 

 

+ 날씨

 

맑음과 흐림

더위와 추위가 교차하는

 

자연의 날씨를

사람이 통제하지 못한다

 

날씨의 변화에 적응하고

주어진 날씨에 감사하며

 

살아갈 수밖에

달리 뾰족한 수가 없다.

 

인생의 날씨도

어쩌면 똑같은 거다

 

좋은 날과 궂은 날

기쁨과 슬픔이 뒤바뀌는

 

인생의 날씨를

사람이 어찌하지 못한다

 

변화무쌍한 날씨를

총체적으로 받아들이는 수밖에.

 

화창한 날이라고 해서

너무 마음 들뜨지 말고

 

소낙비 내리는 날에도

희망의 무지개를 가슴에 걸고서.

 

 

+ 마음의 날씨

 

날씨가 흐리거나 맑음은

어찌할 수 없다

 

인간이 개입할 수 없는

자연의 영역이다

 

하지만 마음의 날씨는

내 자신이 만들어갈 수 있다.

 

잔뜩 흐린 날에도

마음을 맑게 가질 수 있다

 

화창하게 개인 날에도

마음이 흐릴 수 있다

 

나의 의지와 생각에 따라

마음의 풍경이 달라질 수 있다.

 

마음의 날씨라고 해서

언제나 맑을 수는 없겠지만

 

되도록 맑고 밝은 마음이라야

더 좋은 인생을 살아갈 수 있으리.

 

* 정연복 시인 공식 블로그: http://blog.naver.com/yeunbok545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바람예수글 <날씨와 인생 시 모음> 정연복의 ‘날씨의 노래’ 외 바람예수 2018-07-13 61
14600 바람예수글 나의 삶을 노래함 바람예수 2018-07-13 54
14599 바람예수글 꽃같이 살리라 바람예수 2018-07-13 46
14598 바람예수글 희망의 끈 바람예수 2018-07-13 57
14597 바람예수글 <희망의 노래 모음> 정연복의 ‘희망 노래’ 외 바람예수 2018-07-13 62
14596 바람예수글 나의 행복론 바람예수 2018-07-12 55
14595 바람예수글 하루 한 송이 꽃 바람예수 2018-07-12 56
14594 바람예수글 불꽃 사랑 바람예수 2018-07-12 65
14593 바람예수글 바다에서 바람예수 2018-07-12 53
14592 바람예수글 깊이에 대한 묵상 바람예수 2018-07-10 84
14591 바람예수글 풍경 하나 바람예수 2018-07-10 79
14590 바람예수글 충고 바람예수 2018-07-10 63
14589 바람예수글 반성 바람예수 2018-07-10 82
14588 바람예수글 진심이 담긴 사랑의 시 바람예수 2018-07-10 58
14587 바람예수글 아내에게 쓰는 시 바람예수 2018-07-10 64
14586 바람예수글 상대적 관점 바람예수 2018-07-10 43
14585 바람예수글 연인(戀人) 바람예수 2018-07-10 51
14584 바람예수글 비를 노래하는 시 바람예수 2018-07-10 62
14583 바람예수글 비 오는 날의 시 바람예수 2018-07-10 71
14582 바람예수글 인과율 바람예수 2018-07-10 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