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난 체

바람예수글 조회 수 6 추천 수 0 2018.10.06 15:57:09


 잘난 체 / 정연복

 

나 예쁘지, 하고

잘난 체하는 꽃

 

이 세상

어디에도 없다.

 

나 높지, 하고

잘난 체하는 산

 

온 땅

어디에도 없다.

 

나 잘났지, 하고

잘난 체하는 사람들

 

세상 여기저기

수두룩하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220 바람예수글 사랑노래 바람예수 2018-10-07 7
» 바람예수글 잘난 체 바람예수 2018-10-06 6
15218 바람예수글 사랑의 수학 바람예수 2018-10-06 8
15217 바람예수글 칼과 마음 바람예수 2018-10-06 5
15216 바람예수글 꽃과 사람 바람예수 2018-10-06 3
15215 바람예수글 백일홍 바람예수 2018-10-06 4
15214 바람예수글 듣는 귀 바람예수 2018-10-06 4
15213 바람예수글 맘껏 바람예수 2018-10-05 5
15212 바람예수글 <가을비 시 모음> 정연복의 ‘가을비’ 외 바람예수 2018-10-05 10
15211 바람예수글 봄비와 가을비 바람예수 2018-10-05 10
15210 바람예수글 다람쥐의 노래 바람예수 2018-10-04 7
15209 바람예수글 <고향 시 모음> 정연복의 ‘엄마와 고향’ 외 바람예수 2018-10-04 9
15208 바람예수글 고향과 엄마 바람예수 2018-10-04 4
15207 바람예수글 엄마와 고향 바람예수 2018-10-04 5
15206 바람예수글 아차산 손두부 어머니 바람예수 2018-10-04 6
15205 바람예수글 작은 자의 기도 바람예수 2018-10-04 7
15204 바람예수글 <씨앗을 노래하는 시 모음> 정연복의 ‘씨앗의 노래’ 외 바람예수 2018-10-04 9
15203 바람예수글 숨바꼭질 바람예수 2018-10-04 11
15202 바람예수글 나무의 밤 노래 바람예수 2018-10-04 8
15201 바람예수글 마음의 빛 바람예수 2018-10-03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