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예수글 조회 수 447 추천 수 0 2017.05.19 21:01:31



  섬 / 정연복

 

끝없이 넓은

세상의 바다에서

 

너도 나도

하나의 섬이다.

 

사랑의 줄로

이어지지 않으면

 

제각기 홀로의

외로운 무인도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12502 바람예수글 <삶과 죽음을 묵상하는 시 모음> 정연복의 ‘마른 꽃잎’ 외 new 바람예수 2017-10-23  
12501 바람예수글 <나이 육십을 노래하는 시 모음> 정연복의 ‘강물’ 외 new 바람예수 2017-10-23  
12500 바람예수글 <길 위의 기도 모음> 정연복의 ‘나그네의 기도’ 외 new 바람예수 2017-10-23  
12499 바람예수글 <낙엽과 인생 시 모음> 정연복의 '낙엽과 인생' 외 new 바람예수 2017-10-23  
12498 바람예수글 <벗을 노래하는 시 모음> 정연복의 ‘사랑하는 벗에게’ 외 new 바람예수 2017-10-23  
12497 바람예수글 <벗 시 모음> 정연복의 ‘벗 하나’외 new 바람예수 2017-10-23  
12496 바람예수글 <엄마 시 모음> 정연복의 ‘엄마의 노래’ 외 new 바람예수 2017-10-23 1
12495 바람예수글 엄마 꽃 바람예수 2017-10-23 1
12494 바람예수글 낙엽과 인생 바람예수 2017-10-23  
12493 바람예수글 바람예수 2017-10-22 2
12492 바람예수글 <칸나 시 모음> 정연복의 ‘칸나’ 외 바람예수 2017-10-22 2
12491 바람예수글 <은행나무 시 모음> 정연복의 ‘사랑의 은행’ 외 바람예수 2017-10-22 2
12490 바람예수글 칸나 바람예수 2017-10-22 1
12489 바람예수글 떠나는 은행잎의 기도 바람예수 2017-10-22 3
12488 바람예수글 낙엽 바람예수 2017-10-22 3
12487 바람예수글 가슴 바람예수 2017-10-22 1
12486 바람예수글 가족 바람예수 2017-10-22 3
12485 바람예수글 무소식 바람예수 2017-10-22 4
12484 바람예수글 해바라기의 기도 바람예수 2017-10-21 3
12483 바람예수글 단풍과 낙엽 바람예수 2017-10-21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