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이 순간 시 모음> 정연복의 이 순간

 

+ 이 순간

 

한 잎 목련이

쓸쓸히 지는

 

가슴 찡해지는

이 순간.

 

저만치

내 목숨의 끝

 

소스라치게 느껴지는

이 순간.

 

 

+ 지금 이 순간

 

과거는 지나가고

이제 없습니다

 

시위에서 떠난

화살입니다.

 

미래는 아직

오지 않았습니다

 

어쩌면 영영

오지 않을지도 모릅니다.

 

지금 이 순간

현재만이 나의 것입니다

 

현재’(present)

신의 선물’(present)입니다.

 

 

+ 지금 이 순간

 

어제는 가고 없다

내일은 없을지도 모른다

 

오늘뿐

아니, 지금 이 순간뿐이다.

 

흐르는 강물을

잡아두려는 건 어리석은 일!

 

흘러간 어제에 미련 두지 말자

불확실한 내일을 기약하지 말자

 

다만 오늘

지금 이 순간을 살자

 

바로 지금 내 곁에 있는

한 사람을 사랑하자.

 

 

+ 지금 이 순간

 

지금 이 순간

세상 어디에선가는

 

울음 터뜨리며 태어나는 생명이 있고

마지막 숨 거두며 떠나는 생명이 있다

 

인연의 옷깃 스치는 사람들이 있고

사랑에 마침표를 찍는 연인들이 있다

 

막 봉오리가 벌어지는 꽃들이 있고

쓸쓸히 裸木으로 돌아가는 나무들이 있다

 

지금 이 순간

이 아스라한 영원의 한 점

 

찰나의 순간은

꿈결인 듯 생시(生時)여라

 

유월의 햇살 참 따습고

바람 싱그러운 오늘

 

바로 지금 이 순간

, 찬란하게 살아 있다

 

* 정연복 시인 공식 블로그: http://blog.naver.com/yeunbok545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12312 바람예수글 <감사 시 모음> 정연복의 ‘감사’외 new 바람예수 2017-09-25  
12311 바람예수글 <애인 시 모음> 정연복의 ‘나의 애인을 노래함’ 외 new 바람예수 2017-09-25  
12310 바람예수글 <바퀴와 굴렁쇠 시 모음> 정연복의 ‘바퀴’ 외 new 바람예수 2017-09-25  
12309 바람예수글 <낙관 시 모음> 정연복의 ‘낙관’ 외 new 바람예수 2017-09-24  
12308 바람예수글 <구름 시 모음> 정연복의 ‘구름의 생’ 외 new 바람예수 2017-09-24  
12307 바람예수글 <성선설 시 모음> 정연복의 ‘성선설’ 외 new 바람예수 2017-09-24  
12306 바람예수글 까닭 new 바람예수 2017-09-24 1
12305 바람예수글 낡음 new 바람예수 2017-09-24 1
12304 바람예수글 꽃물 new 바람예수 2017-09-24 1
12303 바람예수글 꽃잎의 노래 update 바람예수 2017-09-24 1
12302 바람예수글 성선설 바람예수 2017-09-24 1
12301 바람예수글 꽃 영혼 바람예수 2017-09-23 2
12300 바람예수글 오이지 바람예수 2017-09-22 2
12299 바람예수글 개미와 베짱이 바람예수 2017-09-22 2
12298 바람예수글 자연과 사람 바람예수 2017-09-22 1
12297 바람예수글 빈자리 바람예수 2017-09-22 1
12296 바람예수글 가을 햇빛 바람예수 2017-09-22 5
12295 바람예수글 구름의 생 바람예수 2017-09-22 2
12294 바람예수글 낙관 바람예수 2017-09-22 3
12293 바람예수글 바퀴 바람예수 2017-09-22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