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이 순간 시 모음> 정연복의 이 순간

 

+ 이 순간

 

한 잎 목련이

쓸쓸히 지는

 

가슴 찡해지는

이 순간.

 

저만치

내 목숨의 끝

 

소스라치게 느껴지는

이 순간.

 

 

+ 지금 이 순간

 

과거는 지나가고

이제 없습니다

 

시위에서 떠난

화살입니다.

 

미래는 아직

오지 않았습니다

 

어쩌면 영영

오지 않을지도 모릅니다.

 

지금 이 순간

현재만이 나의 것입니다

 

현재’(present)

신의 선물’(present)입니다.

 

 

+ 지금 이 순간

 

어제는 가고 없다

내일은 없을지도 모른다

 

오늘뿐

아니, 지금 이 순간뿐이다.

 

흐르는 강물을

잡아두려는 건 어리석은 일!

 

흘러간 어제에 미련 두지 말자

불확실한 내일을 기약하지 말자

 

다만 오늘

지금 이 순간을 살자

 

바로 지금 내 곁에 있는

한 사람을 사랑하자.

 

 

+ 지금 이 순간

 

지금 이 순간

세상 어디에선가는

 

울음 터뜨리며 태어나는 생명이 있고

마지막 숨 거두며 떠나는 생명이 있다

 

인연의 옷깃 스치는 사람들이 있고

사랑에 마침표를 찍는 연인들이 있다

 

막 봉오리가 벌어지는 꽃들이 있고

쓸쓸히 裸木으로 돌아가는 나무들이 있다

 

지금 이 순간

이 아스라한 영원의 한 점

 

찰나의 순간은

꿈결인 듯 생시(生時)여라

 

유월의 햇살 참 따습고

바람 싱그러운 오늘

 

바로 지금 이 순간

, 찬란하게 살아 있다

 

* 정연복 시인 공식 블로그: http://blog.naver.com/yeunbok545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12675 바람예수글 <영혼을 묵상하는 시 모음> 정연복의 ‘영혼의 안부’ 외 바람예수 2017-11-16 7
12674 바람예수글 바람예수 2017-11-16 11
12673 바람예수글 걷는 인생 바람예수 2017-11-16 12
12672 바람예수글 <창문 시 모음> 정연복의 ‘유리창’ 외 바람예수 2017-11-16 13
12671 바람예수글 <걷기 시 모음> 정연복의 ‘아내와 함께 걸었다’ 외 바람예수 2017-11-16 8
12670 바람예수글 <신성을 노래하는 시 모음> 정연복의 ‘꽃에 대한 헌시’ 외 바람예수 2017-11-16 9
12669 바람예수글 <나비 시 모음> 정연복의 ‘나비같이’ 외 바람예수 2017-11-16 6
12668 바람예수글 창문 바람예수 2017-11-16 7
12667 바람예수글 <열차에 관한 시 모음> 정연복의 ‘인생 열차’ 외 바람예수 2017-11-16 4
12666 바람예수글 열차 바람예수 2017-11-16 5
12665 바람예수글 <나이테 시 모음> 정연복의 ‘나무의 생’ 외 바람예수 2017-11-16 6
12664 바람예수글 <강물을 노래하는 시 모음> 정연복의 ‘인생은 강물’ 외 바람예수 2017-11-16 6
12663 바람예수글 <마술 시 모음> 정연복의 ‘사랑의 마술’ 외 바람예수 2017-11-16 9
12662 바람예수글 <시인을 노래하는 시 모음> 정연복의 ‘들꽃 시인’ 외 바람예수 2017-11-16 8
12661 바람예수글 내 안의 부처 바람예수 2017-11-16 9
12660 바람예수글 <연인 시 모음> 정연복의 ‘다정한 연인’ 외 바람예수 2017-11-16 5
12659 바람예수글 <고백 시 모음> 정연복의 ‘정직한 고백’ 외 바람예수 2017-11-16 5
12658 바람예수글 <하늘과 구름 시 모음> 정연복의 ‘하늘 구름’ 외 바람예수 2017-11-16 12
12657 바람예수글 하늘 구름 바람예수 2017-11-15 13
12656 바람예수글 강물 바람예수 2017-11-15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