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詩)

바람예수글 조회 수 337 추천 수 0 2017.07.17 14:32:00


() / 정연복

 

너른 대지 위의

새까만 점 하나 같은

 

개미 한 마리

종종걸음 친다.

 

<오늘도 나는

내 갈 길 간다.

 

아무리 땅이 넓어도

나는 길을 잃지 않는다.>

 

온몸으로 신념에 찬

시를 쓰면서

 

땡볕에 후끈 달구어진 길

거침없이 간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12739 바람예수글 사순절 묵상자료 - 이해인 수녀의 '사순절의 기도' 외 16편의 시와 기도 바람예수 2010-01-11 19784
12738 사무국 이야기 감청 소식지 <그루터기>2008년 2월호에 실린 김오성 총무님 인터뷰 file 양영미 2008-03-05 19590
12737 사무국 이야기 사순절의 시작 - 재의 수요일 김오성 2008-02-06 17918
12736 사무국 이야기 3. 지연된 종말론 김오성 2008-06-07 17416
12735 사무국 이야기 김오성 총무,“기독청년들 생활신앙운동 필요” KSCF 프로그램코디 2008-07-30 17099
12734 사무국 이야기 2. 바벨과 오순절 김오성 2008-05-27 16866
12733 사무국 이야기 세계 에큐메니칼 흐름도-1 file KSCF 프로그램코디 2008-03-06 16690
12732 사무국 이야기 4. 장구한 변혁으로서 생활신앙운동 김오성 2008-07-08 16460
12731 사무국 이야기 72시간 연속 촛불집회 [1] 김오성 2008-06-04 16389
12730 사무국 이야기 소통과 어울림, 그리고 몸의 공명(한일 기독청년 공동연수) 김오성 2008-02-26 16234
12729 사무국 이야기 [작년 총무님 기사 입니다.] KSCF 프로그램코디 2008-11-24 16046
12728 사무국 이야기 1. 사라지기, 혹은 다시 시작하기 [2] 김오성 2008-05-20 15748
12727 바람예수글 내 인생에 가을이 오면 바람예수 2009-10-29 15219
12726 사회 1988년전두환이순자구속처벌및평화구역철폐를위한기독자결의문(1988년09월09일) file KSCF자료정리간사 2009-04-03 14248
12725 사무국 이야기 지나간 자리의 두려움 file [2] KSCF자료정리간사 2010-01-04 13943
12724 바람예수글 200그램 죽 속에 있는 하나님 바람예수 2007-11-15 13796
12723 학문 1964년한국기독학생회KSCM방향에대한질문(기독학생운동토론문) file KSCF자료정리간사 2009-04-10 13735
12722 사회 1988년성남지역고려피혁노동형제들의농성투쟁을적극지지하며(1988년06월30일) file KSCF자료정리간사 2009-04-03 13658
12721 사회 ‘유기농 대부’ 강대인 씨 단식기도 89일만에 숨져 file [1] pancholopez 2010-02-01 13288
12720 사무국 이야기 현 시대 기독학생운동, 어떻게 할 것인가?" file KSCF 프로그램코디 2008-07-28 130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