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물

바람예수글 조회 수 220 추천 수 0 2017.11.15 13:25:23


 강물 / 정연복

 

유유히 흘러가는

강물을 바라보고 있으면

 

들뜬 마음이 가라앉고

평화로워진다.

 

온몸의 힘을 빼고

저리도 느긋이 흐르니까

 

이윽고 먼 바다에까지

가닿을 수 있나보다.

 

그래 나도 하루하루

강물같이 살자

 

시간의 흐름 속에

흘러 흘러서 가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14775 바람예수글 부부의 노래 new 바람예수 2018-07-19 1
14774 바람예수글 <사모 시 모음> 정연복의 ‘사모의 노래’ 외 new 바람예수 2018-07-19 1
14773 바람예수글 더위 사냥 바람예수 2018-07-18 3
14772 바람예수글 폼생폼사 바람예수 2018-07-18 3
14771 바람예수글 가마솥더위 바람예수 2018-07-18 3
14770 바람예수글 무더운 날의 기도 바람예수 2018-07-18 3
14769 바람예수글 사랑의 이유 바람예수 2018-07-18 3
14768 바람예수글 사랑의 가슴 바람예수 2018-07-18 1
14767 바람예수글 달동네 바람예수 2018-07-18 1
14766 바람예수글 가위 바위 보 마음 바람예수 2018-07-18 1
14765 바람예수글 가위 바위 보 바람예수 2018-07-18 1
14764 바람예수글 가슴을 생각하는 시 바람예수 2018-07-18 1
14763 바람예수글 시간에 대한 감사 바람예수 2018-07-18 1
14762 바람예수글 이열치열 바람예수 2018-07-17 5
14761 바람예수글 더운 날의 시 바람예수 2018-07-17 6
14760 바람예수글 바람의 편지 바람예수 2018-07-17 7
14759 바람예수글 뜬구름의 노래 바람예수 2018-07-17 5
14758 바람예수글 바람의 연애론 바람예수 2018-07-17 8
14757 바람예수글 가난한 날의 행복 바람예수 2018-07-17 1
14756 바람예수글 알통 바람예수 2018-07-16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