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산

바람예수글 조회 수 71 추천 수 0 2018.05.16 11:50:50


 우산 / 정연복

 

아빠와 어린 아들이

소낙비를 뚫고 걸어갑니다

 

검정 우산은 아들 쪽으로

확 기울어 있습니다.

 

우산 바깥에 있는 거나 마찬가지인

아빠는 장대비를 쫄딱 맞아

 

흰색 와이셔츠 속의 맨살이

그대로 드러날 정도입니다.

 

지금은 아장아장 걸음

유치원생쯤의 꼬맹이

 

훗날 인생길 가다가 문득

빗속의 오늘을 떠올리게 될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15703 바람예수글 세탁기에게 new 바람예수 2019-01-20  
15702 바람예수글 내 영혼의 소망 new 바람예수 2019-01-19 1
15701 바람예수글 웃음꽃 new 바람예수 2019-01-19 1
15700 바람예수글 행복 바람예수 2019-01-18 5
15699 바람예수글 <겨울나무의 기도 모음> 정연복의 ‘겨울나무의 밤 기도’ 외 바람예수 2019-01-17 17
15698 바람예수글 바나나 바람예수 2019-01-16 20
15697 바람예수글 입맞춤 바람예수 2019-01-16 17
15696 바람예수글 행복의 거처 바람예수 2019-01-16 21
15695 바람예수글 영혼을 노래하는 시 바람예수 2019-01-16 16
15694 바람예수글 꽃 영혼 바람예수 2019-01-16 9
15693 바람예수글 황금돼지해의 기도 바람예수 2019-01-15 13
15692 바람예수글 부자 되세요 바람예수 2019-01-15 11
15691 바람예수글 죽음을 묵상하는 시 바람예수 2019-01-14 13
15690 바람예수글 하루살이 바람예수 2019-01-14 11
15689 바람예수글 젓가락 바람예수 2019-01-14 13
15688 바람예수글 부부 바람예수 2019-01-14 14
15687 바람예수글 나다움 바람예수 2019-01-12 21
15686 바람예수글 내 안의 나 바람예수 2019-01-12 21
15685 바람예수글 겨울 들판 바람예수 2019-01-10 35
15684 바람예수글 힘 빼기 바람예수 2019-01-1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