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시 모음> 정연복의 연줄과 인생

 

+ 연줄과 인생

 

연을 저 하늘 높이

날려 보내려면

 

바람 따라 연줄을 풀었다

감았다 해야 한다.

 

연을 잃어버릴까 두려워

연줄을 안 풀어주면

 

지상을 맴돌 뿐 너른

허공을 멋지게 날 수 없다.

 

단 한번뿐인 내 인생의

행복한 자유 비행을 위해

 

바람을 무서워 말자 불어오는

강풍을 타고 날아오르자.

 

 

+ 기적

 

들숨과 날숨의

쉼 없는 오락가락에 달린

 

실낱같은 내 목숨

육십 년 넘게 이어져왔다.

 

지상의 연()과 하늘을 잇는

눈에 보이지도 않는

 

가느다란 연줄같이

아슬아슬.

 

 

+ 바람

 

바람이 없으면

불어오는 바람이 없으면

 

허공을 춤추며 나는

()도 없으리.

 

바람이 없으면

찬바람 찬이슬이 없으면

 

그윽한 꽃향기

생겨날 수 없으리.

 

바람이 없으면

세상살이 비바람이 없으면

 

나그네 인생길에

아무런 재미도 없으리.

 

 

+ 찰나

우리가 맞이하는 시간은
늘 찰나일 뿐이다

덩치가 큰 시간이 아니라
한순간 한순간이다.

땅에서 공중 높은 곳까지
기다랗게 늘어진 연줄의

어느 한 지점에서라도
줄이 끊어지면 안 되듯이

찰나에서 찰나로 이어지는
우리의 호흡이고 목숨이요

그 무수한 찰나들 중의 하나라도
끊기면 우리의 존재는 끝난다.

심장이 한번 뛰는
바로 지금 이 순간

내게 주어지는
지상 최고의 선물이며 은총

찰나!
시간의 보석!  

 

* 정연복 시인 공식 블로그http://blog.naver.com/yeunbok545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16172 바람예수글 '역사적' 예수와 예수운동 바람예수 2007-11-05 12354
16171 바람예수글 <전태일 평전>에 기대어 예수 새로 읽기 바람예수 2007-11-05 10044
16170 바람예수글 시로 풀이하는 예수운동 이야기 - 김남주 시인에 기대어 바람예수 2007-11-13 10591
16169 바람예수글 자유와 해방의 빛에서 본 전통 교리 재해석 - 어느 평신도의 신앙고백 바람예수 2007-11-13 8788
16168 바람예수글 200그램 죽 속에 있는 하나님 바람예수 2007-11-15 14219
16167 바람예수글 바카스 한 병의 예수 - 어느 여공의 간증 바람예수 2007-11-16 11609
16166 바람예수글 교회입니까? 바람예수 2007-11-17 8511
16165 바람예수글 그대 곁의 예수, 그대 안의 예수 - 전통기독론에 문제 있다 바람예수 2007-11-18 9621
16164 바람예수글 한국교회 갱신을 위한 패러다임 전환 - 개신교 측의 논의를 중심으로 바람예수 2007-11-19 9133
16163 바람예수글 바람 바람 바람 바람예수 2007-11-20 9935
16162 바람예수글 기독교인과 자연: 과거와 현재 바람예수 2007-11-21 10501
16161 바람예수글 이 땅의 가난한 사람들의 신앙고백으로 예수 다시 읽기 바람예수 2007-11-21 8105
16160 바람예수글 구원에 관한 묵상 여섯 마당 - 전통적 구원론에 문제 있다 바람예수 2007-11-22 8477
16159 바람예수글 '가난한 사람의 눈'으로 풀이하는 신학 바람예수 2007-11-22 7979
16158 바람예수글 하나님에 관한 묵상 세 마당 바람예수 2007-11-23 8458
16157 바람예수글 시로 풀이하는 이야기 신학 - 천상병의 시에 기대어 바람예수 2007-11-24 10853
16156 바람예수글 교회에 관한 묵상 세 마당 바람예수 2007-11-26 8865
16155 바람예수글 십자가와 부활, 영생에 관한 묵상 세 마당 바람예수 2007-11-27 6083
16154 바람예수글 신앙의 지평을 넓히는 묵상 여덟 마당 - 교회를 넘어서 세상으로 바람예수 2007-11-27 7369
16153 바람예수글 성령에 관한 묵상 다섯 마당 바람예수 2007-11-28 76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