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맑음 시 모음> 정연복의 맑음

 

+ 맑음

 

맑은 유리창 너머로

보이는 세상

 

새롭고 신비한 느낌의

한 점 풍경화 같다.

 

맑고 순한 눈빛으로

바라보는 세상

 

가슴에 와 닿는 게

너무너무 많다.

 

해맑은 영혼으로

한세상 살아가는 사람은

 

얼마나 좋을까

얼마나 행복할까.

 

 

+ 어제는 비, 오늘은 맑음

 

어제는 잔뜩 흐리고

빗줄기 오락가락하더니

 

오늘은 파란 하늘에

구름 한 점 없다.

 

싱그러운 5월의 바람에

초록 잎들 신나게 춤추고

 

아파트 담장 여기저기

피어나는 빨간 장미.

 

하늘에서 내리는 비로

온 땅이 깨끗해지듯

 

가슴속 슬픔의 이슬비로

나의 영혼은 한층 맑아지리.

 

 

+ 흐린 날의 시

 

하늘에

구름 흐르듯

 

날씨도

흐르는 것.

 

맑음에서 흐림으로

또 다시 맑음 쪽으로

 

쉼 없이

흘러 흘러서 간다.

 

오늘은 잔뜩 흐리고

쓸쓸한 느낌이니

 

내일은 쾌청하고

명랑한 날씨가 찾아오리.

 

 

+ 변화

 

맑음과 흐림

푸른빛과 잿빛을 오가며

 

하늘 모습은

끊임없이 변화한다.

 

밀물과 썰물

잔잔한 물결과 거센 파도

 

한 같은 바다의

서로 다른 얼굴 모습이다.

 

참으로 살아 있는 것은

쉼 없이 변화하는 것

 

자연이 그러하듯 삶도

또 사랑의 일도 마찬가지다.

 

 

+ 마음의 날씨

 

날씨가 흐리거나 맑음은

어찌할 수 없다

 

인간이 개입할 수 없는

자연의 영역이다

 

하지만 마음의 날씨는

내 자신이 만들어갈 수 있다.

 

잔뜩 흐린 날에도

마음을 맑게 가질 수 있다

 

화창하게 개인 날에도

마음이 흐릴 수 있다

 

나의 의지와 생각에 따라

마음의 풍경이 달라질 수 있다.

 

마음의 날씨라고 해서

언제나 맑을 수는 없겠지만

 

되도록 맑고 밝은 마음이라야

더 좋은 인생을 살아갈 수 있으리


* 정연복 시인 공식 블로그: http://blog.naver.com/yeunbok545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14298 바람예수글 사순절 묵상자료 - 이해인 수녀의 '사순절의 기도' 외 16편의 시와 기도 바람예수 2010-01-11 19986
14297 사무국 이야기 감청 소식지 <그루터기>2008년 2월호에 실린 김오성 총무님 인터뷰 file 양영미 2008-03-05 19823
14296 사무국 이야기 사순절의 시작 - 재의 수요일 김오성 2008-02-06 18144
14295 사무국 이야기 3. 지연된 종말론 김오성 2008-06-07 17630
14294 사무국 이야기 김오성 총무,“기독청년들 생활신앙운동 필요” KSCF 프로그램코디 2008-07-30 17309
14293 사무국 이야기 2. 바벨과 오순절 김오성 2008-05-27 17076
14292 사무국 이야기 세계 에큐메니칼 흐름도-1 file KSCF 프로그램코디 2008-03-06 16887
14291 사무국 이야기 4. 장구한 변혁으로서 생활신앙운동 김오성 2008-07-08 16653
14290 사무국 이야기 72시간 연속 촛불집회 [1] 김오성 2008-06-04 16580
14289 사무국 이야기 소통과 어울림, 그리고 몸의 공명(한일 기독청년 공동연수) 김오성 2008-02-26 16450
14288 사무국 이야기 [작년 총무님 기사 입니다.] KSCF 프로그램코디 2008-11-24 16292
14287 사무국 이야기 1. 사라지기, 혹은 다시 시작하기 [2] 김오성 2008-05-20 15954
14286 바람예수글 내 인생에 가을이 오면 바람예수 2009-10-29 15417
14285 사회 1988년전두환이순자구속처벌및평화구역철폐를위한기독자결의문(1988년09월09일) file KSCF자료정리간사 2009-04-03 14609
14284 사무국 이야기 지나간 자리의 두려움 file [2] KSCF자료정리간사 2010-01-04 14145
14283 학문 1964년한국기독학생회KSCM방향에대한질문(기독학생운동토론문) file KSCF자료정리간사 2009-04-10 14043
14282 사회 1988년성남지역고려피혁노동형제들의농성투쟁을적극지지하며(1988년06월30일) file KSCF자료정리간사 2009-04-03 13974
14281 바람예수글 200그램 죽 속에 있는 하나님 바람예수 2007-11-15 13971
14280 사회 ‘유기농 대부’ 강대인 씨 단식기도 89일만에 숨져 file [1] pancholopez 2010-02-01 13494
14279 사무국 이야기 현 시대 기독학생운동, 어떻게 할 것인가?" file KSCF 프로그램코디 2008-07-28 132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