들꽃의 인생철학

바람예수글 조회 수 80 추천 수 0 2018.05.04 07:03:49


 들꽃의 인생철학 / 정연복

 

너른 들판에서

작디작은 내 존재이지만

 

비바람 맞으며 사는

자유의 생이라서 행복하다.

 

아늑한 온실 속에서

살았더라면 영영 몰랐을

 

삶의 온갖 희로애락

누리며 살 수 있으니까.

 

남이 날 알아주든 말든

상관하지 않음은

 

나는 그냥 나로서 누구와도

비교 불가한 존재라는 것.

 

목숨 붙어 있는 동안

매 순간 기쁘게 살다가

 

아무런 미련이나 후회 없이

가벼이 스러지면 그뿐.

 

골치 아픈 생각이나

욕심 따위는 멀리하고

 

하루하루

단순소박하게 살겠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929 바람예수글 봄비 바람예수 2018-05-13 49
13928 바람예수글 꽈배기 바람예수 2018-05-12 58
13927 바람예수글 간절한 사랑의 소원 바람예수 2018-05-12 46
13926 바람예수글 간절한 사랑의 소원 바람예수 2018-05-12 41
13925 바람예수글 행복한 그리움 바람예수 2018-05-12 61
13924 바람예수글 그리운 라일락에게 바람예수 2018-05-11 64
13923 바람예수글 <턱수염 시 모음> 정연복의 '면도' 외 바람예수 2018-05-11 51
13922 바람예수글 교단을 떠나고서 바람예수 2018-05-11 65
13921 바람예수글 교직을 떠나고서 바람예수 2018-05-11 60
13920 바람예수글 꽃이 떠난 후 바람예수 2018-05-11 39
13919 바람예수글 초록 이파리의 기도 바람예수 2018-05-10 49
13918 바람예수글 춤 노래 바람예수 2018-05-10 51
13917 바람예수글 <턱수염 시 모음> 정연복의 '면도' 외 바람예수 2018-05-10 61
13916 바람예수글 턱수염 바람예수 2018-05-10 50
13915 바람예수글 5월의 노래 바람예수 2018-05-09 62
13914 바람예수글 생각 바람예수 2018-05-09 52
13913 바람예수글 자존감 바람예수 2018-05-09 48
13912 바람예수글 <천국과 지옥 시 모음> 정연복의 ‘천국과 지옥’ 외 바람예수 2018-05-09 71
13911 바람예수글 천국과 지옥 바람예수 2018-05-09 39
13910 바람예수글 <부모님 추모 시 모음> 정연복의 ‘카네이션’ 외 바람예수 2018-05-09 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