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

바람예수글 조회 수 53 추천 수 0 2018.04.05 09:19:10


 나무 / 정연복

 

이 세상

모든 나무들은

 

제각기

하나의 깃발이다

 

나 여기 이렇게

살아 있다고

 

하늘 향해 곧추선

저 당당한 몸짓

 

동구 밖

키다리 미루나무도

 

날씬한 은행나무도

요조숙녀 목련도

 

세상 모든

나무들의 이파리는

 

저마다

하나의 함성이다

 

깊이에서 높이로

뿌리에서 가지로, 하늘로 용솟음치는

 

거침없는 생명의

뜨거운 아우성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852 바람예수글 나무를 찬양함 바람예수 2018-04-26 73
13851 바람예수글 천국으로 가는 시 바람예수 2018-04-26 68
13850 바람예수글 찬송 바람예수 2018-04-26 47
13849 바람예수글 진리 바람예수 2018-04-26 74
13848 바람예수글 진리 바람예수 2018-04-26 50
13847 바람예수글 고백 바람예수 2018-04-25 59
13846 바람예수글 <등산 시 모음> 정연복의 '산을 오르며' 외 바람예수 2018-04-25 62
13845 바람예수글 산을 오르며 바람예수 2018-04-25 64
13844 바람예수글 비 내리는 날 바람예수 2018-04-25 55
13843 바람예수글 라일락 향기 바람예수 2018-04-25 48
13842 바람예수글 삶의 용기 바람예수 2018-04-25 59
13841 바람예수글 품속 바람예수 2018-04-25 43
13840 바람예수글 두 개의 지갑 바람예수 2018-04-25 50
13839 바람예수글 <지갑을 생각하는 시 모음> 정연복의 ‘나의 지갑’ 외 바람예수 2018-04-25 65
13838 바람예수글 바람 부는데 바람예수 2018-04-25 59
13837 바람예수글 자연 속에서 바람예수 2018-04-24 71
13836 바람예수글 청양고추 바람예수 2018-04-24 60
13835 바람예수글 청양고추 바람예수 2018-04-24 55
13834 바람예수글 어여차 어기여차 바람예수 2018-04-24 57
13833 바람예수글 마음의 여유 바람예수 2018-04-24 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