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같이

바람예수글 조회 수 73 추천 수 0 2018.04.05 16:03:37


 새같이 / 정연복

 

참새같이

부지런하게

 

종달새같이

명랑하게

 

독수리같이

힘차게

 

하루하루 살아가고

또 사랑해요.

 

새에게

무한 허공 있듯

 

우리 앞에

너른 대지 있으니.

 

지상에서

나그네길 가는 동안

 

새같이 자유로운

영혼의 날갯짓해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735 바람예수글 <황홀을 노래하는 시 모음> 정연복의 ‘라일락 향기’ 외 바람예수 2018-04-12 59
13734 바람예수글 <황홀 시 모음> 정연복의 ‘황홀하다!’ 외 바람예수 2018-04-12 55
13733 바람예수글 행운의 여신 바람예수 2018-04-11 45
13732 바람예수글 행운과 행복 바람예수 2018-04-11 60
13731 바람예수글 꽃들에게 칭찬을 바람예수 2018-04-11 57
13730 바람예수글 칭찬 바람예수 2018-04-11 54
13729 바람예수글 사랑의 행복 바람예수 2018-04-11 65
13728 바람예수글 꽃다지 바람예수 2018-04-11 55
13727 바람예수글 하늘 당신 바람예수 2018-04-11 64
13726 바람예수글 발 고린내 바람예수 2018-04-11 45
13725 바람예수글 고린내 바람예수 2018-04-11 98
13724 바람예수글 나는 천사입니다 바람예수 2018-04-11 53
13723 바람예수글 단 한 사람 바람예수 2018-04-09 72
13722 바람예수글 꽃과 나 바람예수 2018-04-09 53
13721 바람예수글 <삶을 응원하는 시 모음> 정연복의 ‘치어리더’ 외 바람예수 2018-04-09 133
13720 바람예수글 별 사랑의 기도 바람예수 2018-04-09 51
13719 바람예수글 진실한 사랑의 기도 바람예수 2018-04-09 47
13718 바람예수글 <물망초 시 모음> 정연복의 ‘물망초의 노래’ 외 바람예수 2018-04-09 50
13717 바람예수글 물망초 바람예수 2018-04-09 45
13716 바람예수글 꽃샘추위 속 목련 바람예수 2018-04-09 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