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의 꽃

바람예수글 조회 수 73 추천 수 0 2018.09.29 09:37:42

 

 추억의 꽃 / 정연복

 

흐르는 세월 속에

피는 꽃

 

흐르는 세월 따라

지고 만다.

 

한철

눈부시게 피었다

 

어느새

쓸쓸히 지고 말지만.

 

세월이 흘러

문득 뒤돌아보면

 

가슴속 추억의

꽃으로 피어 있다.

 

이제는 아스라이 먼

옛일 되었어도

 

아직도 초롱초롱

기억나는 첫사랑같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310 바람예수글 백일홍 사랑 바람예수 2018-10-08 73
15309 바람예수글 먹구름 바람예수 2018-10-08 92
15308 바람예수글 삶을 노래하라 바람예수 2018-10-08 90
15307 바람예수글 비와 꽃잎과 나 바람예수 2018-10-08 68
15306 바람예수글 <산수와 수학 시 모음> 정연복의 ‘사랑의 산수’ 외 바람예수 2018-10-07 69
15305 바람예수글 <꽃밭 시 모음> 정연복의 ‘사랑의 꽃밭’ 외 바람예수 2018-10-07 87
15304 바람예수글 사랑의 꽃밭 바람예수 2018-10-07 74
15303 바람예수글 사랑노래 바람예수 2018-10-07 79
15302 바람예수글 잘난 체 바람예수 2018-10-06 93
15301 바람예수글 사랑의 수학 바람예수 2018-10-06 66
15300 바람예수글 칼과 마음 바람예수 2018-10-06 73
15299 바람예수글 꽃과 사람 바람예수 2018-10-06 67
15298 바람예수글 백일홍 바람예수 2018-10-06 66
15297 바람예수글 듣는 귀 바람예수 2018-10-06 74
15296 바람예수글 맘껏 바람예수 2018-10-05 82
15295 바람예수글 <가을비 시 모음> 정연복의 ‘가을비’ 외 바람예수 2018-10-05 137
15294 바람예수글 봄비와 가을비 바람예수 2018-10-05 83
15293 바람예수글 다람쥐의 노래 바람예수 2018-10-04 72
15292 바람예수글 <고향 시 모음> 정연복의 ‘엄마와 고향’ 외 바람예수 2018-10-04 129
15291 바람예수글 고향과 엄마 바람예수 2018-10-04 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