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bamerica의 꿈과 시련

조회 수 8005 추천 수 0 2008.12.14 01:15:18

                            emoticon       Obamerica의 꿈과 시련 ()    emoticon

 

 

1492 콜럼버스의 발이 닿기까지 미 대륙은 인류 역사에 등장하지 않았다. 역사 뒤에 숨겨져 있었다. 남미 대륙엔 마야/잉카/아스텍 문명의 기록이라도 남아 있지만, 북미 대륙엔 아메리칸 인디언 여러 부족들이 여기 저기 흩어져 살았다는 사실 외엔 아무러한 역사 기록이 없다.

 

이를 두고 고 함석헌 선생은 이런 해석을 하셨다.

하나님의뜻이었다. 15 세기까지 꽁꽁 감춰 두었다가 세상에 내 보이셨다. 거기엔 하얀 색, 검은 색, 노란 색, 붉은 색, 모든 인종이 함께 모여 한 번 살아 보라, 인류의 理想國을 만들어 보라! 는 깊은 뜻이 있었다.”

 

1776(한국 연대로는 이조 英祖 시대), 드디어 세계 각 곳 각종 인종들-초창기엔 주로 유럽계이지만-이 모여들어 미합중국을 만들어 냈다. 인류 역사 이래 최초 유일의 다 인종, 다 민족, 다 문화, 다 원화, 복합 국가였다.

 

그로부터 230여 년, 그 미국은 세계에서 가장 부유한 최강국이 됐다. 그 짧은 기간 동안에 오늘날의 미국이 이루어진 것은 하나의 기적이 아닐 수 없다. 그런데 그 원동력이 무엇인가?

 

그 기적을 이룬 원동력 중의 하나에 미국은 역사적인 원죄를 안고 있다. 흑인 노-//-예 제도다. 1863년 링컨이 노-//-예 해방-한국은 1894년 갑오개혁 때 軍國機務處議案에 의해 노-//-(slavery)와 다를 바 없는 公/私 노비 제도가 법적으로 폐지되었다-을 선언하기까지 장장 87년 동안 노-/-예 제도를 유지했다. 그 기간엔 건국 아버지들 모든 人間은 평등 (독립 선언) 에서 흑인은 사람이 아니었다. 오직 말하는도구 뿐이었다. 곧 그 人間이 소외된 백인들만의 나라였다.

 

2008, -//-예 해방 145년 만에 드디어 흑인-엄밀한 의미에서 흑백이라고 해야  옳다. 1% 논리백인 우월주의가 아닌가--대통령이 출현했다 (득표율 52%, 사상 최다 득표수). 백인 67%, 흑인 13%의 나라에서 그야말로 또 하나의 기적이 아닐 수 없다. 함 선생님 말씀대로라면 또 다른 하나님의 뜻이라고 볼 수 밖에 없을 것 같다.

 

무엇이 흑인 대통령을 출현케 하였는가.

 

이번 선거에서 가장 큰 이슈가 되고, 가장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인 화두는 변화 (CHANGE)'변혁 (REFORMING) 이었다. 그 기치(旗幟)를 흑인들, 소수 인종들, 투표한 백인 43%가 받아 들였다. 세계 제 1의 부국이자 강국인 나라의 사람들이 어떻게 해서 그렇게 변화개혁을 갈망하는가? 그리고 그들이 그 같이 갈망하는 변화개혁이란 도대체 어떤 것인가?

 

한 여론 조사에 따르면, 지금 미국이 잘못되어 가고 있다 생각하는 사람이 70%를 넘는다. 또 다른 조사에선 미국의 전성기는 지나갔다 생각하는 사람이 48%나 된다. 무엇이 어떻게 그렇게 잘못되고, 잘못 되어가고 있는가?

 

각종 통계를 인용, 오늘 날 미국의 현주소를 한 번 짚어 본다. (: 모든 수치는 미 정부 기관 발표 및 신빙성 있는 여론 매체 보도 인용.)

 

     1)  사회 양극화, 빈부 격차가 너무나 심하다. 2005년 기준, 상위 계층 1%의 소득 규모가 미국민 전체소득의 21.2% (전년 비 19%상승)를 차지한다. 반면 하위 50%가 전체 소득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불과 12.8% (전년 비 13.4% 감소)이다. 고용 인구 중 연간 소득이 $27,000 (2,700 ) 이하가 25% 이다. 한편 연방 정부가 정의한 가난한 (poverty)'-가구 당  연 소득 $23,000 이하-사람이 인구의 12.37%를 차지한다. 빈부 격차가 계속 심화되고 있다. 이를 두고 EPI 재리드 번스타인 연구위원은 이렇게 말한다.소득이 이같이 상위 계층으로 집중되는 것은 민주사회에서 지속될 수 없다

 

     2)  미국은 총기의 나라다. 집안의살인자 (Killer at Home)”, NYT가 총기 문제에 붙인 제목이다. 현재 미국인들이 보유한 각종 총기는 25,000만 정으로 추산한다. 미국 인구 3억명 중 성-/-인 모두를 무장시킬 정도의 양이다. 매년 1만여명이 총에 맞아 사망한다. 2004년엔 총기 살인이 1654 건이었다.

 

     3)  미국은 감옥의 나라다. -/-138명 중 1(220만명)이 주립/연방 교도소에 수감되어 있거나 국립/시립 구치소에 구금되어 있다(2005 년도). 흑인 남성(25-29) 13명 중 1(8.1%)이 감옥에 갇혀있다. 전체적으론 10만 명 당 815명으로 백인의 6.6(종신형은 백인의 10)나된다. 한편 집유/ 가석방 상태에 있는 교화 대상 성-/인 인구가 700여만 명이 넘는다. 이번 대선 이후 인종 혐오 범죄가 부쩍 늘고 있다. (200710월 현재 LA, NY 6개 도시 한국계 수감자 233).

 

     4)  선진국 중 의료 혜택이 가장 뒤쳐진 나라다. 건강 보험 없는 사람이 4660만 명 (2005년 기준) 이다. 국민 부담 의료비가 1인당 연간 $5,700로 세계에서 가장 높다. 평균 수명은 日///佛보다 짧고, 영아 사망률은 쿠바 보다도 높다.

 

     5)  미국은탈락 국가이다, 몇 년 전 타임지 커버 스토리 제목이다. 미 전국 고교 중퇴 비율이 20% (5명중 1)가 넘는다. 대학 진학률은 30-35% 안팎이다. 그러고도 2-4년제 대학 중퇴 비율이 43%나 된다. 1992년 문맹률 조사에선 전체 노동자 계층의 4%가 기능적으로 문맹인 것으로 집계되었다.

 

                        emoticon        Obamerica의 꿈과 시련 ()     emoticon

 

      6)  미국은 세계 최대 대외 채무국이다. 2005년 말 현재, 미국의 해외 부채는 $136,000(가구 당 $ 119,000)에 이른다. 2006년 회계 연도 재정 적자가 $ 2,480, 경상 수지 적자는 $ 8,570, 합계 $11,000억에 달한 다. 2014 년까지 누적 재정 적자가 $ 23,000억이 될 것으로 전망한다.  (20089월말 현재, 중국이 보유한 미 국채는 $5,850, 일본은 $5,732, 영국이 $3,384억 이다-11/18/08 미 재무부 발표)

 

     7)  미국이 이렇게 천문학적인 쌍둥이적자 안고 있으면서도 경제가 그런대로 돌아가는 것은 소위 달러리사이클링 (dollar recycling-외국이 미국채를 사면, 미국은 그 국채를 팔아 얻은 으로 소비를 하고 투자하는 현상) 때문인데 이것이 언제 까지 지속될 수 있을 것인가?  이를 가능하게 하는 미 달러의 국제 결재 기축 통화 체제 그리고 미국의 달러 발권권(發券權)이 지금 큰 도전을 받고 있지 않는가.

 

미국이 이같이 빚더미 위에서 떵떵거리는 것을 두고 워커(정부 회계검사원) 는 말한다. 지금 미국은 로마 제국의 운명을 답습하고 있다.

 

     8)  경제의 원동력이 생산/제조업에서 돈장사/금융업으로 바뀌고 있다. 일컬어 경제의 금융화. 1980년 대 초 미국 전체 기업 수-/-익 중 금융 부문 수-/-익은 10% 안팎이었다. 그렇던 것이 2000년엔 금융 부문 수-/-익이 40%로 증가했다. 세계를 풍미하던 ‘Made in USA' 제품이 사라지고 (GM등 자동차가 좋은 예다), 미 달러를 앞세운 돈놀이 (이번 금융 위기를 몰고 온 금융 파생 상품이 대표적인 예다)가 국내외 시장을 휩쓴다. 제조업이 쇠퇴하고 금융업만이 번성하는 경제 구조, 너무나 많은 문제점을 안고 있다는 것이 경제학자들의 견해다.

 

     9) 2004 회계연도 미 국방비는 $4,915(GDP 대비 3.9%)이었다. 2008년도엔     $7,000억이 계상되여 있다. 군비지출 세계2-15위 국가들의 군사비를  모두 합친 것보다 더 많다. 한편 2008 회계 연도에 미국은 탱크, 전투기, 미사일, 군함 등 $320억 상당의 각종 무기와 군사장비를 외국에 팔았다.   

 

     10) 매년 80만 명의 어린이가 실종되거나 납치되고 있다. 이중 4%가 시체로   발견된다.

 

     11)  저축률은 소득의 17%로 세계 순위 100위 안팎이다. 

 

     12)  온실 가스 배출량이 세계 최고이다.

 

     13)  미 전역에 노숙자 (the homeless)60만 명이 넘는다.

 

이상의 통계는 무엇을 말하는가?

 

가장 잘 사는 나라, 가장 선진국이라고 자부하는 미국인들에게 그야말로 참기 어려운 치부이자 큰 수치(shame)일 수밖에 없다. 겉으로는 뻔지르르한 나라, 속으로는 이렇게 많은 문제를 안고 있으니 변해야-/-한다 뜯어고쳐야-/- 한다. 외침이 안 나올 수가 없다.

 

이리해서, 백인 후보보다 변화와 변혁의 기치를 더욱 높게 치켜든 흑인 대통령이 탄생했다. 그런데 인류역사에 하나의 신화를 창조했다 그의 앞길엔 너무나 많은 장애물이 가로 놓여 있는 것으로 보인다. 그의 변화변혁은 어떻게 보면 일대 혁명이기 때문이다. 그리고 한국에서나 어디서나 힘있는 사람들, 살 만한 사람들, 기득권자들은 결코 변화와 변혁을 바라지 않기 때문이다.

 

그의 정치 경제 사회 외교 모든 면에 걸친 다양한 주창의 근저에는 하나의 일관된 메시기가 담겨 있다. 평등 사상과 사회 정의다. 이는 곧 미국 건국 아버지들의 정신이기도 하다.

 

그런데 그의 이상과 미국의 현실 사이에는 너무나 큰 괴리가 있다. 현실은 하루아침에 지금 같이되어진 것이 아니다.  300여 년 동안 백인들 주도로 구축되어 온 시스템이 굳게 다져져 있다. 그 시스템을 깨지 않고선 어떠한 변화와 변혁도 불가능한데 그는 외친다. 우리는 미국 역사에 새로운 장을 열고, 역사를 새로 쓸 수 있다.과연 그의 “Yes, we can do" 가 실현될 수 있을 것인가.

 

미국은 모든 것이 사람에 앞서, 확립된 시스템/메커니즘 으로 돌아가는 사회다. 그런데 그 시스템 작동의 주역들인 뷰러크래트 (bureaucrat), 그 절대 다수가 모든 분야에서 거의 백인들이다. 그들이 흑인 대통령의 정치 철학에 동조/협력/복종하지 않을 때 그의 꿈은 물거품이 될 수밖에 없다. 그들을 설득/승복/협조케 하는 것이 결코 쉽지 않을 것 같다. 벌써 뉴스위크지 같은 데선 네오콘들의 ()자본주의 정책운운하는 오바마노믹스 (Obamanomics)를 경계, 우려하는 기사가 실린다.

 

그리고 미국의 대통령이자 세계의 대통령으로서어려운 점은 또 있다.

미국의 국익과 범 세계적 인류를 위하는 것과의 상충이다. 당장 한미 간 에는 자동차 문제, 자유 무역 협정 (FTA) 문제가 대두된다.

 

그리고 또 그가 부르짖는 인간 평등, 사회 정의는 미국만의 가치가 아니다. 범 세계적으로 이루어져야 할 가치다. 우리의자유/민주, 최고의 선이고 가치이다 라고 독단/일방적으로 밀어붙여 온 부시이즘을 벗어나, 이 새로운 가치를 어떻게 범 지구적으로 확산시킬 수 있을 것인가.  Obamerica의 큰 도전이자 시련이다.        <장동만>

 

://kr.blog.yahoo.com/dongman1936

저서: 조국이여 하늘이여 & , 멋진 새 한국'  (e-book)

 

 

 

 


댓글 '1'

ppst

2017.06.09 18:13:37
*.162.110.39

These Canada Goose Outlet confiscations had great pandora jewelry store effect in satisfying the vans shoe store vulture appetite of England. But as cheap uggs this Michael Kors Clearance business Nike Soccer Cleats Boots approached Toms Factory Outlet completion, the nike air jordan pas cher national Air Max Femme mind reverted to Discount Ray Ban Sunglasses the one great Coach Bags On Sale question—that of Protestant succession. nike tn pas cher The days of Discount TOMS Charles drew towards a close. As Adidas Superstar yet the British Constitution had not debarred air force one pas cher the Cheap Nike Huarache heir-presumptive, though he canada goose jacket outlet should Yeezy Black be a nike jordan shoes Catholic; and Stone Island Outlet this was moncler jacket sale a thorn in the national heart. The Adidas Soccer Cleats Cheap fears of "popery" Cheap Toms Shoes Outlet became again Cheap Michael Kors Handbags the national theme, and nobles Adidas Neo Discount Sale and people coach factory outlet online alike brooded on this impending calamity. The hostility to James, always retro jordans for cheap bitter, grew more open Nike Factory Store and violent as the king Michael Kors Handbags Discount declined. In Uggs For Cheap 1680, the Earl Nike Air Sneakers of Cheap Michael Kors Tote Bag Shaftesbury had him indicted in Westminster Hall, as a Nike Shoes Discount Marketplace popish recusant; New Air Max 2017 but the Chief-Justice dismissed the Toms Outlet Online suit. In 1681, during a nike schuhe günstig temporary illness of Boutique Ugg the king, Nike Shoes Online a rebellion new pandora charms was set Nike Air 90 on TOMS For Sale foot zapatos de futbol nike by Shaftesbury, the Duke of Argyle, Lord William nike sportschuhe Russell, and others. Canada Goose Womens Coats The avowed object was the restoration of Doudoune Moncler Pas Cher The Protectorate, but the covert design, pandora beads to supplant the nfl store Duke of York, and place Monmouth, the natural son of Charles, zapatilla adidas on the throne. The king recovered; the plot exploded, Monmouth Louboutin Wedding Shoes was banished Jordan Shoes Air the Air max dam court, and retired Vans Black Sneakers to the Adidas Originals Superstar Continent, and Air Nike Argyle and Soccer Boots Outlet nike Shaftesbury were attainted, Pandora Store Sale but fled to huarache sneakers Holland, to Michael Kors concoct new schemes for barring Negozi Pandora the succession Scarpe Air Max of James. Yeezy Boost Sale Online On Hugo Boss Sale the Discount Christian Louboutin Shoes 6th of Boost Yeezy Sale On Line February, 1685, Descuentos Nike Charles died, unhonored and unlamented, save in so prada outlet far as his death opened the way goedkope nike air max to an unwelcome successor, and all Kobe Shoes Nike looked in chaussure Nike homme fearful boding to that Ugg boots Sale dreaded event.

The reign of louboutin heels Charles was a weak and inglorious one. His was a kind of passive existence, spent Jordan Schoenen in fitflops sale uk connivance at the treason of Nike Shoes Sale Store a corrupt court, and the regicides of the Discount Air Max last reign, while they connived Air Max Sneakers at his secret womens nike air max carousals and studied profligacy. Air max levně His 23 IS BACK Store youth was one of promise, and Ray Ban Sunglasses Online it Jordan Store is Cheap Air Max even asserted TOMS SHOES OUTLET by some of adidas outlet his biographers that his indifference to all the great ends that excite Nike Air Jordan 11 the ambition of princes was adidas store an exemplification of new yeezy shoes practical wisdom. new jordan releases That such a reign newest lebron shoes was the only Nike Tn Requin Pas Cher one that could Jordan Sneakers For Sale have secured his permanency on the Nike Air Pas Cher throne nike sneakers is cheap uggs for women now a matter of speculation. The suivre un envoi received opinion is, that Nike Roshe Run Sale he believed it was, and acted in accordance with that Nike Air Damen belief. His Adidas Superstar Sale Online well-known repartee to the Chaussure Air Max Duke of Yeezy Men York, North Face Outlet who endeavored to rouse him from Zapatillas Air Max his apathy, would Adidas Originals Stan Smith more than Canada goose dam indicate this—that "he was too old cheap nike air max to go again upon Pandora Store his travels." Yet it scarcely serves ADIDAS NMD SALE ON LINE as an Cheap True Religion Jeans excuse for scarpe nike a long life wasted, and Cheap Toms Outlet Store the Boty Nike Air noble Adidas Yeezy Cheap ends Original Ugg Boots of government neglected. But this much is well known in Moncler Outlet Online Ireland,—too well zapatillas running to be forgotten,—that he botas de futbol mulcted his English subjects Nike Store to carry on his debaucheries; billige nike sko that he despoiled Nike Air Max Sale the Christian Louboutin Heels Irish Catholics to remunerate his English creditors, toms sale and when both Air Jordan Retro Sale sources failed, he nike air max running shoes became Cheap Michael Kors a stipendiary Timberland Outlet on the bounty of Ugg Outlet Online Store the French king, Pandora Official Website bequeathing Pandora Store to toms shoes outlet his Air Max Kopen successor an exhausted exchequer, a turbulent nike sb stefan janoski people, a Nike Air Max Cheap crown pawned chaussure basket homme for Nike Air Huarache For Sale many a debt, and yet Uggs Pas Cher Soldes with many an heir-expectant. UGG BOOTS FOR WOMEN It required but hogan scontate a short time for Ugg Pas Cher Femme James ugg store to establish facts which were patent to Pandora Outlet all minds but Official Toms Shoes Outlet his: that the nobles nike air by whom he Nike Zapatos was Chaussure Nike Air Max Pas Cher surrounded nike shoes were scarpe hogan outlet irreconcilable to longchamp bags on sale his views; that a time-server might reebok running shoes wield and direct Cheap Nike Air Huarache them Pandora Style Beads if Doudoune Moncler Femme Pas Cher he pandered to Moncler Sale their passions; but a Nike Shox discount Sale king Ugg Pas Cher En France could not rule chaussures nike pas cher in Air Max 90 peace, Nike Air Max Goedkoop and christian louboutin outlet retain the nike mercurial soccer cleats faith he had chosen. Yet, with all the evidence of the three last reigns Michael Kors Outlet before canada goose jackets on sale him to Hogan Outlet the Moncler Outlet Store contrary, he Air Max Pas Cher had Cheap Air Max Trainers an Adidas Yeezy Boost 350 For Sale abiding faith in the justice of the English people. He knew that he was the choice Cheap Real Jordans of the Irish, Adidas Shoes Discount Marketplace and believed Nike Pas Cher Femme the Canada Goose Outlet native pride of the Scotch would not Nike Air Women admit Doudoune Moncler Site Officiel of the TOMS OUTLET alienation of their crown; but abercrombie and fitch store above all, he zapatillas nike baratas trusted Nike Outlet in the justice of ugg factory outlet his Yeezy Shoes Discount Marketplace views, and he came Cheap True Religion Jeans to the Nike Shox Cheap throne with Cheap Louboutin Heels a fixed Ray Ban Sunglasses Cheap resolve to Moncler Jackets Discount Marketplace harmonize the conflicting elements of the State, and to make günstige nike schuhe England, converse store what he believed ugg clearance it Hyperdunk 2014 ought Nike Online Store to have been—a really free and pandora outlet store happy official NHL jerseys nation.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9 [NCCK] “사회통합의 관점에서 본 통일” [6] KSCF 대학부 2009-04-29 8672
238 촛불 첫 돌잔치! - 촛불1주년기념 5.2일 촛불행동의 날! 꼭 다시 만납시다. [5] 배달의 얼 2009-04-28 10770
237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제7회 1차 에큐메니칼 아카데미 심포지엄, "평화와 한국 교회" [7] KSCF 대학부 2009-04-27 8106
236 용산 학살만행 수괴 이명박 타도를 위한 3박4일 범국민항쟁 웹자보. [10] 배달의 얼 2009-04-26 9927
235 [한미FTA기독교공동대책위원회] 한미FTA 비준안 외통위 날치기 처리를 강력히 규탄한다! [3] KSCF자료정리간사 2009-04-24 8127
234 [남북평화재단] 협력적 갈등해결(Collaborative Conflict Resolution) 워크숍 [10] KSCF자료정리간사 2009-04-24 8498
233 우리신학 배움터 '울림' 과 함께 하는 배움 마당 file [5] KSCF자료정리간사 2009-04-24 8560
232 [NCCK] 2009 장애인 주일 연합 예배 [4] KSCF 대학부 2009-04-13 8258
231 반값 등록금 요구 대학생 50여명 경찰 연행 [16] KSCF 대학부 2009-04-10 9959
230 빈민선교생태운동대부 허병섭목사부부 의식불명(모금활동) [8] 강선영 2009-04-08 8582
229 이주여성들이 민속촌에 떴다. [6] 외노센터 2009-04-01 8724
228 미디어중독 개인상담/사이버상담 해드립니다 [6] 스스로넷 2009-03-28 8171
227 한신대 MT갑니다! 글쓰는게 여기만 허용 되네요.. file [15] 강한별 2009-03-26 9726
226 [현장] 경인운하 착공 규탄, 녹색성장 실체 운하삽질 드러났다!! [8] KSCF 대학부 2009-03-26 8522
225 제19회 기독청년아카데미. 이만열의 한국교회사특강 [7] 기청아 2009-03-24 8512
224 남북청소년교류연맹 정경석 총재 <행복한 인터뷰> [8] 남북청소년교류연맹 2009-03-08 8622
223 제 4기 인터넷중독전문가양성과정 모집 안내 [3] 이재구 2009-03-03 8208
222 KBS 옴부즈맨 원고 동의없이 일방 삭제 파문 [3] KSCF 프로그램코디 2009-02-20 8992
221 유인촌, KBS '정책 버라이어티쇼' 7억 승인 [4] KSCF 프로그램코디 2009-02-20 8975
220 "광고불매운동, 우리 사법부만 불법이라 한다" [2] KSCF 프로그램코디 2009-02-20 8163
219 광고중단운동 네티즌 전원 유죄(종합) [5] KSCF 프로그램코디 2009-02-19 9060
218 <초대> 대전 이주외국인 무료진료 4주년 기념세미나 [3] 대전외노센터 2009-02-13 9173
217 새해 모두 건강하십시오. [2] 培材은천 2009-02-04 8081
216 명박도에 이은 명박랜드를 소개합니다 ^^ [2] 정다운멘토 2009-02-03 8311
215 전능하신 하나님께서도 못하시는 것 있다 [3] perona 2009-01-31 8006
214 운명을 달리하신 철거민 여러분의 명복을 빕니다 [2] KSCF 프로그램코디 2009-01-20 8029
213 보도자료 경복궁포럼커뮤니티 [4] KSCF 프로그램코디 2009-01-20 8628
212 채플린의 <위대한 독재자> 중 연설 부분 [15] 정연복 2009-01-10 16717
211 제3기 인터넷중독예방 전문가양성과정 온라인 연수모집 [5] 미디어중독예방센터 2009-01-06 8547
210 2009년 청소년수련활동 인증접수 마감일 안내 [2] 진흥센터 2009-01-06 8014
209 기독자료 200기가 무료로 가져 가세요 [10] 이춘자 2008-12-29 9240
208 테러보다 더 시급한 기상이변 [7] 시간이흘러도 2008-12-27 8599
207 제3기 인터넷중독예방전문가양성과정 온라인 연수 모집 안내 [1] 이재구 2008-12-27 7993
206 당신은 대한민국을 사랑합니까? [1] 가마우지 2008-12-22 7470
205 필독부탁드립니다. 소비자고발-<뉴라이트 편> [4] KSCF 프로그램코디 2008-12-22 8154
204 2008년 12월19일 '근조 대한민국' 1년 - 우리가 부르는 장송곡 [6] KSCF 프로그램코디 2008-12-19 8708
203 (성명서)이명박정권 1년에 대한 우리의 결의 [1] KSCF 프로그램코디 2008-12-19 7426
202 공허한 촛불은 이제그만 [2] jam 2008-12-18 8257
» Obamerica의 꿈과 시련 file [1] 장동만 2008-12-14 8005
200 한일공동연수 신청 [3] 이창형 2008-12-12 8001
199 ◀원숭이도 이해하는 자본론▶ 출간했습니다. [2] 임승수 2008-12-10 8002
198 사무간사님을 모십니다. [6] 향린교회 2008-12-10 8077
197 민중이라....[화장실 선녀, 끝내 눈물을 흘리다] [1] KSCF 프로그램코디 2008-12-04 7836
196 클마스 트리 받으세요~ file [10] KSCF 프로그램코디 2008-12-04 8795
195 인터넷중독예방전문가양성과정 온라인 연수 모집 안내 file [9] 이재구 2008-12-01 8716
194 마음 따뜻한 선물 [4] 고동엽 2008-11-24 8653
193 다큐영화'용서'_천주교사회교정사목위원회 file [3] 엘리사벳 2008-11-13 9487
192 이제 모든 사이비는 사라져야 한다. [6] 대한국민 2008-11-10 8226
191 인터넷중독예방전문가양성과정 연수 모집 안내 [1] 이재구 2008-11-05 8056
190 대전외노센터 10월 뉴스레터 [3] 대전외노센터 2008-11-03 8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