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리창 시 모음> 정연복의 창문

 

+ 창문

 

집은 그다지 크지 않은데

창문이 널찍이 나 있는 집을 보면

 

기분이 참 좋고

마음이 한순간 넓어집니다.

 

너른 창문 너머로 보이는

아름다운 세상 풍경이 많으니

 

그런 집에 사는 사람들은

얼마나 큰 복을 받은 것일까요.

 

가슴에 커다란

창문 하나를 내어서

 

나도 똑같은 복을

누리면서 살면 참 좋겠어요.

 

 

+ 유리창

 

낯익은 것들도

유리창 너머로 보면

 

새롭다

처음 보는 듯이.

 

지금껏 무심코

스쳐 지나온 것들이

 

살아 있는 풍경으로

눈앞에 다가온다.

 

매일 아침

세수를 할 때마다

 

마음의 유리창도

깨끗이 닦아야겠다.

 

 

+ 유리창

 

매일 오가며 보는

낯익은 풍경도

 

유리창 너머로 보면

더욱더 새롭다.

 

가끔은 살아가는 일이

퍽 힘들게 느껴질 때도

 

유리창 너머 세상은

엄마 품속같이 편안하다.

 

그냥 가만히 가만히만

없는 듯이 있을 뿐인데도

 

세상 풍경을 슬며시

바꾸어놓는다.

 

희망은 언제라도 있고

사랑할 것은 수다히 많다고

 

나의 눈 나의 가슴

밝히고 가만가만 토닥여준다.

 

 

+ 창문을 닦으며 드리는 기도

 

참 오랜만에

창문을 닦습니다

 

물걸레로 마른걸레로

정성스레 닦습니다

 

먼지가 끼여 뿌옇던 창문이

금세 환해집니다

 

창문 너머 보이는 낯익은 풍경이

새롭습니다

 

창문이 깨끗해지니

온 세상이 달리 보입니다.

 

, 주님!

 

바로 제 곁의

창문 하나 닦는 일

 

이렇게 별것 아닌 일 하나가

큰 변화를 가져올 수 있다는 것

 

언제나 명심하게 하소서

작은 일에 충실하게 하소서.

 

* 정연복 시인 공식 블로그: http://blog.naver.com/yeunbok545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332 바람예수글 <지금 이 순간 시 모음> 정연복의 ‘이 순간’ 외 바람예수 2017-05-19 438
11331 바람예수글 <영원 시 모음> 정연복의 ‘순간과 영원’ 외 바람예수 2017-05-19 425
11330 바람예수글 바람예수 2017-05-19 409
11329 바람예수글 <장미와 안개꽃 시 모음> 정연복의 ‘안개꽃과 장미’ 외 바람예수 2017-05-19 420
11328 바람예수글 <가난 시 모음> 정연복의 ‘가난한 연인들을 위한 시’ 외 바람예수 2017-05-19 389
11327 바람예수글 <심장 시 모음> 정연복의 ‘심장의 노래’ 외 바람예수 2017-05-19 393
11326 바람예수글 <환갑 시 모음> 정연복의 ‘회갑 축시’ 외 바람예수 2017-05-19 443
11325 바람예수글 나무의 생 바람예수 2017-05-19 394
11324 바람예수글 구원 바람예수 2017-05-19 433
11323 바람예수글 대추차 바람예수 2017-05-18 467
11322 바람예수글 사랑 꽃 바람예수 2017-05-18 452
11321 바람예수글 사랑의 행복 바람예수 2017-05-18 453
11320 바람예수글 사랑의 반성 바람예수 2017-05-18 433
11319 바람예수글 <개미 시 모음> 정연복의 '개미와 나' 외 바람예수 2017-05-18 417
11318 바람예수글 시(詩)로 풀이하는 예수운동 이야기 - 김남주 시인에 기대어 바람예수 2017-05-18 453
11317 바람예수글 광주민중항쟁에게 바람예수 2017-05-18 430
11316 바람예수글 <광주민중항쟁을 기억하는 시 모음> 박용주의 '목련이 진들' 외 바람예수 2017-05-18 457
11315 바람예수글 <광주민중항쟁 37주기 시 모음> 황지우의 ‘묵념 5분 27초’외 바람예수 2017-05-18 446
» 바람예수글 <유리창 시 모음> 정연복의 ‘창문’ 외 바람예수 2017-05-17 406
11313 바람예수글 <연애 시 모음> 정연복의 ‘바람의 연애론’ 외 바람예수 2017-05-17 4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