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

바람예수글 조회 수 455 추천 수 0 2017.06.19 05:50:56



  나무 / 정연복  

 

세상의 나무들을

바라볼 때마다

 

들뜨고 소란했던 마음이

차분히 가라앉는다.

 

삶을 불안해하거나

안달하고 서두르는 일 없이

 

늘 맘 편히 살아가는

단순한 삶의 지혜를 배운다.

 

생의 위로자이며 또 좋은

선생도 되어주는 나무가 곁에 있어

 

얼마나 마음 든든하고

고마운지 모르겠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642 바람예수글 <담배 시 모음> 정연복의 ‘담배꽁초’ 외 바람예수 2017-06-19 436
11641 바람예수글 <태아 시 모음> 정연복의 ‘임신부의 노래’ 외 바람예수 2017-06-19 451
11640 바람예수글 <사랑의 소원 시 모음> 정연복의 ‘소원’ 외 바람예수 2017-06-19 413
11639 바람예수글 <소원에 관한 시 모음> 정연복의 ‘나의 소원’ 외 바람예수 2017-06-19 557
11638 바람예수글 <여름 기도 모음> 정연복의 ‘6월의 기도’ 외 바람예수 2017-06-19 441
11637 바람예수글 구름 바람예수 2017-06-19 425
11636 바람예수글 볼품 바람예수 2017-06-19 409
11635 바람예수글 이상한 꽃 바람예수 2017-06-19 457
11634 바람예수글 <장미 시 모음> 정연복의 ‘장미’ 외 바람예수 2017-06-19 457
11633 바람예수글 장미 바람예수 2017-06-19 398
11632 바람예수글 소원 바람예수 2017-06-19 439
11631 바람예수글 선물 바람예수 2017-06-19 442
» 바람예수글 나무 바람예수 2017-06-19 455
11629 바람예수글 꽃 앞에서 바람예수 2017-06-18 464
11628 바람예수글 도둑고양이 바람예수 2017-06-18 453
11627 바람예수글 <몸과 영혼 시 모음> 정연복의 ‘꽃 몸’ 외 바람예수 2017-06-18 435
11626 바람예수글 몸과 정신 바람예수 2017-06-18 451
11625 바람예수글 몸과 영혼 바람예수 2017-06-18 433
11624 바람예수글 자연의 삶 바람예수 2017-06-18 407
11623 바람예수글 초록 영혼 바람예수 2017-06-18 4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