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한 꽃

바람예수글 조회 수 162 추천 수 0 2017.06.19 11:44:30



 이상한 꽃 / 정연복

 

남들의 눈에는

별로 예쁘지도 않은데

 

내 눈에는

너무너무 예쁘다.

 

슬쩍 보기만 해도

눈이 번쩍 뜨일 만큼

 

어떨 때는 심장이

멈출 지경으로 예쁘다.

 

사랑의 일에 더디고

목석같은 사내였던 내게

 

불면의 그리움을

가져다준 꽃.

 

눈을 떠도

눈을 감아도

 

매양 눈앞에 아른거리는

이상한 꽃.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677 바람예수글 시(詩) 바람예수 2017-06-20 168
11676 바람예수글 <안개꽃 시 모음> 정연복의 ‘하얀 안개꽃의 독백’ 외 바람예수 2017-06-19 176
11675 바람예수글 <불행 시 모음> 정연복의 ‘불행이 행복에게’ 외 바람예수 2017-06-19 173
11674 바람예수글 <담배 시 모음> 정연복의 ‘담배꽁초’ 외 바람예수 2017-06-19 176
11673 바람예수글 <태아 시 모음> 정연복의 ‘임신부의 노래’ 외 바람예수 2017-06-19 184
11672 바람예수글 <사랑의 소원 시 모음> 정연복의 ‘소원’ 외 바람예수 2017-06-19 165
11671 바람예수글 <소원에 관한 시 모음> 정연복의 ‘나의 소원’ 외 바람예수 2017-06-19 180
11670 바람예수글 <여름 기도 모음> 정연복의 ‘6월의 기도’ 외 바람예수 2017-06-19 177
11669 바람예수글 구름 바람예수 2017-06-19 154
11668 바람예수글 볼품 바람예수 2017-06-19 149
» 바람예수글 이상한 꽃 바람예수 2017-06-19 162
11666 바람예수글 <장미 시 모음> 정연복의 ‘장미’ 외 바람예수 2017-06-19 168
11665 바람예수글 장미 바람예수 2017-06-19 157
11664 바람예수글 소원 바람예수 2017-06-19 170
11663 바람예수글 선물 바람예수 2017-06-19 169
11662 바람예수글 나무 바람예수 2017-06-19 175
11661 바람예수글 꽃 앞에서 바람예수 2017-06-18 176
11660 바람예수글 도둑고양이 바람예수 2017-06-18 181
11659 바람예수글 <몸과 영혼 시 모음> 정연복의 ‘꽃 몸’ 외 바람예수 2017-06-18 177
11658 바람예수글 몸과 정신 바람예수 2017-06-18 1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