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낙비

바람예수글 조회 수 484 추천 수 0 2017.07.15 14:27:37



  소낙비 / 정연복

 

오랜 가뭄에 거북이 등같이

쩍쩍 갈라졌던 대지도

 

소낙비 세례를 받으면

촉촉한 생명 기운을 되찾는다.

 

긴 세월 사랑에 가뭄 들어

목말랐던 가슴도

 

사랑의 소낙비 한번 맞으면

갈증이 사라질 수 있을까.

 

며칠 새 내린 소낙비로

초록의 생기 충만한

 

행복한 나뭇잎들이

마냥 부러운 내 마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바람예수글 소낙비 바람예수 2017-07-15 484
11875 바람예수글 소낙비 바람예수 2017-07-15 475
11874 바람예수글 짜장면 바람예수 2017-07-15 484
11873 바람예수글 <하늘에 관한 시 모음> 정연복의 ‘하늘’ 외 바람예수 2017-07-13 588
11872 바람예수글 <하늘 시 모음> 정연복의 ‘하늘’ 외 바람예수 2017-07-13 503
11871 바람예수글 하늘에서 보면 바람예수 2017-07-13 475
11870 바람예수글 무지개 바람예수 2017-07-13 491
11869 바람예수글 자기 바람예수 2017-07-13 518
11868 바람예수글 <감기와 몸살 시 모음> 정연복의 ‘감기 몸살에게’ 외 바람예수 2017-07-13 465
11867 바람예수글 <밤 시 모음> 정연복의 ‘밤 노래’ 외 바람예수 2017-07-13 464
11866 바람예수글 <애인 시 모음> 정연복의 ‘애인’ 외 바람예수 2017-07-13 539
11865 바람예수글 <재미있는 연애시 모음> 정연복의 ‘딸기코’ 외 바람예수 2017-07-13 536
11864 바람예수글 풀의 노래 바람예수 2017-07-12 502
11863 바람예수글 구름 바람예수 2017-07-12 507
11862 바람예수글 <순수 시 모음> 정연복의 ‘꽃의 순수’ 외 바람예수 2017-07-12 513
11861 바람예수글 순수한 사람들 바람예수 2017-07-12 477
11860 바람예수글 창문 바람예수 2017-07-12 478
11859 바람예수글 <무더위 시 모음> 정연복의 ‘무더위에게’ 외 바람예수 2017-07-11 562
11858 바람예수글 <나다움을 노래하는 시 모음> 정연복의 ‘나를 위한 시’ 외 바람예수 2017-07-11 476
11857 바람예수글 <매미 시 모음> 정연복의 ‘매미가 묻는다’ 외 바람예수 2017-07-11 6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