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

바람예수글 조회 수 265 추천 수 0 2017.07.18 11:38:33



  당신 / 정연복

 

밤이나 낮이나

내가 좋아하는 당신

 

세월이 가면 갈수록

점점 더 좋아지는 당신.

 

예쁘게 피어 있는 꽃을 보면

나도 모르게 생각나고

 

쓸쓸히 지는 꽃을 보면서는

더 많이 생각나는 당신.

 

다른 사람들의 눈에는

어떻게 보일지 모르겠지만

 

내 눈에는 꼭

한 송이 꽃 같아 보이는 당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921 바람예수글 꽃의 생 바람예수 2017-07-20 244
11920 바람예수글 인생 바람예수 2017-07-20 232
11919 바람예수글 나무와 사람 바람예수 2017-07-20 247
11918 바람예수글 마음공부 바람예수 2017-07-19 251
11917 바람예수글 <마음공부 시 모음> 정연복의 ‘마음공부’ 외 바람예수 2017-07-19 232
11916 바람예수글 마음공부 바람예수 2017-07-19 255
11915 바람예수글 나무에게 바람예수 2017-07-19 252
11914 바람예수글 그리움 바람예수 2017-07-19 262
11913 바람예수글 아이 선생 바람예수 2017-07-19 251
11912 바람예수글 따뜻한 손 바람예수 2017-07-19 248
11911 바람예수글 흑백사진 바람예수 2017-07-19 249
11910 바람예수글 바람의 말 바람예수 2017-07-18 246
11909 바람예수글 꽃잎 찬가 바람예수 2017-07-18 255
11908 바람예수글 새의 시 바람예수 2017-07-18 249
11907 바람예수글 <시(詩) 모음> 정연복의 ‘흐르는 시’ 외 바람예수 2017-07-18 254
11906 바람예수글 흐르는 시(詩) 바람예수 2017-07-18 259
11905 바람예수글 그리움을 달래는 시 바람예수 2017-07-18 259
11904 바람예수글 너의 나 바람예수 2017-07-18 326
» 바람예수글 당신 바람예수 2017-07-18 265
11902 바람예수글 클로버에게 바람예수 2017-07-17 2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