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를 사랑하는 시

바람예수글 조회 수 296 추천 수 0 2017.08.12 17:47:39



 너를 사랑하는 시 / 정연복

 

그냥 산이 좋으니까

자꾸만 산에 가게 되고

 

이러면서 점점 더

산이 좋아지는 것같이.

 

그냥 하늘이 좋으니까

틈나면 하늘을 보게 되고

 

이러면서 날로 더

하늘이 좋아지는 것같이.

 

그냥 네가 좋으니까

조금 더 가까이 가게 되고

 

이러다가 어느새 가슴속

깊이 사랑하게 된 너.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055 바람예수글 벼락 바람예수 2017-08-16 235
12054 바람예수글 민들레 홀씨의 노래 바람예수 2017-08-15 248
12053 바람예수글 사랑의 예감 바람예수 2017-08-15 241
12052 바람예수글 코스모스 – 어머님 추모시 바람예수 2017-08-15 231
12051 바람예수글 꽃의 힘 바람예수 2017-08-15 247
12050 바람예수글 화장터에서 바람예수 2017-08-15 222
12049 바람예수글 8월의 장미 바람예수 2017-08-15 234
12048 바람예수글 백일홍(百日紅) 바람예수 2017-08-15 234
12047 바람예수글 나의 꽃 바람예수 2017-08-15 247
12046 바람예수글 은행나무 바람예수 2017-08-14 232
12045 바람예수글 휘파람 바람예수 2017-08-14 249
12044 바람예수글 말복 바람예수 2017-08-14 258
12043 바람예수글 고독한 나무 바람예수 2017-08-13 289
12042 바람예수글 향기 바람예수 2017-08-12 275
12041 바람예수글 말복 바람예수 2017-08-12 263
» 바람예수글 너를 사랑하는 시 바람예수 2017-08-12 296
12039 바람예수글 나를 사랑하는 시 바람예수 2017-08-12 273
12038 바람예수글 불꽃 바람예수 2017-08-11 298
12037 바람예수글 바람예수 2017-08-11 300
12036 바람예수글 꽃과 나비 바람예수 2017-08-11 2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