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풍잎

바람예수글 조회 수 15 추천 수 0 2017.10.12 14:36:50



 단풍잎 / 정연복

 

오래오래

푸르던 이파리들

 

곱게 단풍 물들었다고

너무 좋아하지 말자.

 

울긋불긋

다채로운 빛깔로

 

세상 풍경이야 한 폭의

그림같이 아름답지만.

 

단풍에서 낙엽까지는

한순간이어서

 

잠시잠깐 있다가는

덧없이 사라질 것들인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410 바람예수글 애인에게 바람예수 2017-10-13 18
12409 바람예수글 봄날 바람예수 2017-10-13 15
12408 바람예수글 연인에게 바람예수 2017-10-13 12
12407 바람예수글 천사 꽃 바람예수 2017-10-13 10
12406 바람예수글 자연 학교 바람예수 2017-10-12 15
12405 바람예수글 돈과 사랑 바람예수 2017-10-12 15
» 바람예수글 단풍잎 바람예수 2017-10-12 15
12403 바람예수글 꽃과 나 바람예수 2017-10-12 16
12402 바람예수글 바람예수 2017-10-12 14
12401 바람예수글 외로움 바람예수 2017-10-12 14
12400 바람예수글 꽃과 나비 바람예수 2017-10-11 13
12399 바람예수글 정직한 고백 바람예수 2017-10-11 11
12398 바람예수글 단풍물 바람예수 2017-10-11 16
12397 바람예수글 <생을 위로하는 시 모음> 정연복의 ‘생의 위로’ 외 바람예수 2017-10-11 10
12396 바람예수글 <외로움 시 모음> 정연복의 ‘외로움’ 외 바람예수 2017-10-11 20
12395 바람예수글 <10월 시 모음> 정연복의 ‘10월의 노래’ 외 바람예수 2017-10-10 22
12394 바람예수글 <기다림 시 모음> 정연복의 ‘사랑의 기다림’ 외 바람예수 2017-10-10 18
12393 바람예수글 <다짐 시 모음> 정연복의 ‘생의 다짐’ 외 바람예수 2017-10-10 10
12392 바람예수글 <하루 시 모음> 정연복의 ‘오늘 하루’ 외 바람예수 2017-10-10 18
12391 바람예수글 <운명 시 모음> 정연복의 ‘운명 교향곡’ 외 바람예수 2017-10-10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