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짝

바람예수글 조회 수 49 추천 수 0 2017.11.14 17:31:17


   단짝 / 정연복

 

아내는 여자요

나는 남자요

 

우리 둘은 생판

모르는 사람이었는데.

 

어느 날 만나

한순간에 눈이 맞아

 

열애를 하고 내친김에

곧장 결혼까지 치달았다.

 

어느새 서른 해 가까이

부부로 살아오면서

 

이제 둘은 서로

눈빛만 마주쳐도 통한다.

 

상대방이 뭘 원하는지

말없이도 알아챌 수 있는

 

아내랑 나는 세상에

둘도 없는 단짝인 거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바람예수글 단짝 바람예수 2017-11-14 49
12645 바람예수글 <손깍지 시 모음> 정연복의 ‘손깍지’ 외 바람예수 2017-11-14 47
12644 바람예수글 손깍지 바람예수 2017-11-14 53
12643 바람예수글 손깍지 바람예수 2017-11-14 53
12642 바람예수글 꽃은 왜 예쁜가 바람예수 2017-11-14 45
12641 바람예수글 <소낙비 시 모음> 정연복의 ‘소낙비 오는 날의 시’ 외 바람예수 2017-11-14 55
12640 바람예수글 <아내를 생각하는 시 모음> 정연복의 ‘아내는 꽃이다’ 외 바람예수 2017-11-14 60
12639 바람예수글 10월의 노래 바람예수 2017-11-13 57
12638 바람예수글 레드카펫 바람예수 2017-11-13 74
12637 바람예수글 장미의 사랑노래 바람예수 2017-11-13 70
12636 바람예수글 폼과 품 바람예수 2017-11-13 66
12635 바람예수글 사랑의 장미 바람예수 2017-11-13 65
12634 바람예수글 죽음에게 바람예수 2017-11-12 83
12633 바람예수글 나무 쉼터 바람예수 2017-11-12 76
12632 바람예수글 <시를 노래하는 시 모음> 정연복의 ‘서시’ 외 바람예수 2017-11-11 83
12631 바람예수글 <자연의 시 모음> 정연복의 ‘자연의 시’ 외 바람예수 2017-11-11 83
12630 바람예수글 <시와 밥 시 모음> 정연복의 ‘시와 밥’ 외 바람예수 2017-11-11 85
12629 바람예수글 <행복 시 모음> 정연복의 ‘행복감’ 외 바람예수 2017-11-10 75
12628 바람예수글 행복한 새의 노래 바람예수 2017-11-10 80
12627 바람예수글 당당한 꽃 바람예수 2017-11-10 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