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세계를 노래함

바람예수글 조회 수 194 추천 수 0 2017.12.07 10:31:24



 은세계를 노래함 / 정연복

 

세상이

얼마나 아름다운 곳인지

 

사람 사는 세상이

얼마나 아름다울 수 있는지.

 

오늘 아침 순백의

은세계를 보면서

 

한순간

느낌으로 알겠다.

 

순수의 옷으로

갈아입기만 하면

 

세상과 또 사람의 마음이

얼마나 깨끗해질 수 있는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882 바람예수글 <아내에게 쓰는 시 모음> 정연복의 ‘아내에게 쓰는 시’ 외 바람예수 2017-12-08 196
12881 바람예수글 아내에게 쓰는 시 바람예수 2017-12-08 204
12880 바람예수글 <타인 시 모음> 정연복의 ‘사람’ 외 바람예수 2017-12-08 195
12879 바람예수글 타인 바람예수 2017-12-08 194
12878 바람예수글 <향기 시 모음> 정연복의 ‘향기’ 외 바람예수 2017-12-08 186
12877 바람예수글 <목숨꽃 시 모음> 정연복의 ‘꽃 같은 생’ 외 바람예수 2017-12-07 200
12876 바람예수글 행복한 삶의 노래 바람예수 2017-12-07 206
12875 바람예수글 <심장 시 모음> 정연복의 ‘장밋빛 심장’ 외 바람예수 2017-12-07 190
12874 바람예수글 심장 바람예수 2017-12-07 187
12873 바람예수글 촛불의 노래 바람예수 2017-12-07 184
12872 바람예수글 <눈 기도 모음> 정연복의 ‘함박눈의 기도’ 외 바람예수 2017-12-07 201
12871 바람예수글 눈 오는 날의 기도 바람예수 2017-12-07 189
12870 바람예수글 함박눈 오는 날의 기도 바람예수 2017-12-07 203
» 바람예수글 은세계를 노래함 바람예수 2017-12-07 194
12868 바람예수글 <은세계 시 모음> 정연복의 ‘은세계(銀世界)’ 외 바람예수 2017-12-07 204
12867 바람예수글 <은세계 시 모음> 정연복의 ‘은세계(銀世界)’ 외 바람예수 2017-12-07 197
12866 바람예수글 은세계(銀世界) 바람예수 2017-12-07 193
12865 바람예수글 눈 온 날 아침 바람예수 2017-12-07 194
12864 바람예수글 <동장군 시 모음> 정연복의 ‘모닥불과 동장군’ 외 바람예수 2017-12-06 214
12863 바람예수글 왜 사람인가 바람예수 2017-12-06 2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