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와 꽃잎과 나

바람예수글 조회 수 6 추천 수 0 2018.10.08 10:54:27

 

 비와 꽃잎과 나 / 정연복

 

보슬보슬

이슬비에 젖어

 

꽃잎의 몸

한층 더 예쁘다.

 

주룩주룩

소낙비 맞으며

 

꽃잎의 영혼

한 뼘은 더 깊어진다.

 

기쁨의 이슬비에 젖고

슬픔의 소낙비 맞으며

 

나의 생은

또 어찌 될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339 바람예수글 <단풍과 사랑 시 모음> 정연복의 ‘단풍잎 연정’ 외 바람예수 2018-10-11 15
15338 바람예수글 <단풍잎 시 모음> 정연복의 ‘단풍잎은 왜 예쁜가’ 외 바람예수 2018-10-11 11
15337 바람예수글 <단풍을 노래하는 시 모음> 정연복의 ‘단풍’ 외 바람예수 2018-10-11 7
15336 바람예수글 <바람을 노래하는 시 모음> 정연복의 ‘바람의 노래’ 외 바람예수 2018-10-11 8
15335 바람예수글 벼락같이 바람예수 2018-10-11 10
15334 바람예수글 선물 바람예수 2018-10-11 10
15333 바람예수글 행복한 나 바람예수 2018-10-11 10
15332 바람예수글 가을 사랑의 기도 바람예수 2018-10-11 8
15331 바람예수글 해바라기 엽서 바람예수 2018-10-10 8
15330 바람예수글 햇빛 은총 바람예수 2018-10-10 6
15329 바람예수글 여행 짐 바람예수 2018-10-08 9
15328 바람예수글 백일홍 사랑 바람예수 2018-10-08 6
15327 바람예수글 먹구름 바람예수 2018-10-08 5
15326 바람예수글 삶을 노래하라 바람예수 2018-10-08 6
» 바람예수글 비와 꽃잎과 나 바람예수 2018-10-08 6
15324 바람예수글 <산수와 수학 시 모음> 정연복의 ‘사랑의 산수’ 외 바람예수 2018-10-07 4
15323 바람예수글 <꽃밭 시 모음> 정연복의 ‘사랑의 꽃밭’ 외 바람예수 2018-10-07 4
15322 바람예수글 사랑의 꽃밭 바람예수 2018-10-07 9
15321 바람예수글 사랑노래 바람예수 2018-10-07 8
15320 바람예수글 잘난 체 바람예수 2018-10-06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