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들판

바람예수글 조회 수 37 추천 수 0 2019.01.10 18:36:11


 겨울 들판 / 정연복

 

푸른 빛

하나도 없는

 

겨울 들판

황량해 보인다.

 

끈질긴 생명력의

풀들까지도

 

꼼짝없이

죽어 있는 것 같다.

 

하지만 저 멀리

들판의 끝까지

 

한 걸음 한 걸음

걸어보라.

 

나 죽은 것 같아도

실은 살아 있다는

 

들판의 작은 생명들의

조용한 외침이 들릴 거다.

 

깊어가는 겨울 따라

날로 가까워지는

 

새봄이면 온 들판을

푸름으로 수놓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691 바람예수글 죽음을 묵상하는 시 바람예수 2019-01-14 14
15690 바람예수글 하루살이 바람예수 2019-01-14 13
15689 바람예수글 젓가락 바람예수 2019-01-14 16
15688 바람예수글 부부 바람예수 2019-01-14 16
15687 바람예수글 나다움 바람예수 2019-01-12 23
15686 바람예수글 내 안의 나 바람예수 2019-01-12 25
» 바람예수글 겨울 들판 바람예수 2019-01-10 37
15684 바람예수글 힘 빼기 바람예수 2019-01-10 34
15683 바람예수글 백지수표 바람예수 2019-01-10 29
15682 바람예수글 삼한사온 바람예수 2019-01-10 32
15681 바람예수글 흰 국화 바람예수 2019-01-10 29
15680 바람예수글 꽃을 보려면 바람예수 2019-01-09 19
15679 바람예수글 먼 길 떠나는 벗에게 바람예수 2019-01-09 14
15678 바람예수글 꽃에 대한 묵상 바람예수 2019-01-09 13
15677 바람예수글 들길 바람예수 2019-01-09 24
15676 바람예수글 삼한사온 바람예수 2019-01-08 23
15675 바람예수글 모래알 바람예수 2019-01-08 24
15674 바람예수글 아내를 노래함 바람예수 2019-01-08 37
15673 바람예수글 연기 바람예수 2019-01-08 21
15672 바람예수글 걷기 바람예수 2019-01-08 20